초전도체 때문?…과학완구 용품 수요 늘었다

213

다나와, 과학완구 거래액 전주 대비 116%↑

사진제공=커넥트웨이브다나와의 과학완구, 현미경 거래액 추이.

초전도체에 대한 관심이 늘어난 가운데 최근 과학완구와 현미경 등 과학실험 용품의 거래액이 덩달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커넥트웨이브의 다나와는 8월 7일부터 13일까지 학습완구 거래액이 전 주 대비 68%, 광학기기는 111% 증가했다고 18일 밝혔다.

학습완구 내에서는 과학완구의 거래액이 가장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실험용 자석 등이 포함된 과학완구 거래액은 전 주 대비 116% 증가했으며, 로봇과 같은 작동완구의 거래액도 57% 상승했다.

반면 같은 기간 과학과 관련성이 낮은 완구의 거래액은 감소했다. 승용·스포츠완구의 거래액이 17% 감소했으며 미술완구 거래액은 30% 줄었다.

광학기기 내에서는 현미경의 거래액이 전 주 대비 254% 상승했으며 단안망원경이 18% 증가했다.

다나와 관계자는 “초전도체 이슈로 과학실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집에서도 간단히 실험할 수 있는 과학완구, 보급형 현미경 등의 수요가 높아진 것”이라고 분석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