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전국 8개 대학과 ‘유쓰 페스티벌’ 성료

208

260개 대학 참여 사전이벤트 통해 8개 대학·800명 초청

사진제공=LG유플러스유쓰페에서 학생들이 아티스트의 공연을 감상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는 여름방학의 대미를 장식할 대학 연합 페스티벌 ‘유쓰 개강-할 페스티벌’를 성공리에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전날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서울 성동구 성수동 에스팩토리 D동에서 열린 통신업계 최초 오프라인 캠퍼스 대항전 유쓰페에는 대학교별 100명씩, 총 800명의 학생들이 참석했다. 8개 대학은 지난 7월 유쓰 홈페이지(uth.co.kr)를 통해 진행된 온라인 사전 이벤트 ‘대학교 유쓰력(20대에게 필요한 공유력·도전력·갓생력·체력·인싸력) 대항전’에서 신청자 수가 가장 많았던 대학순(가천대, 이화여대, 숙명여대, 덕성여대, 성균관대, 부산대, 연세대, 국민대)으로 선정됐다.

사전 이벤트에는 전국 336개 대학 중 77%인 260개 대학에 재학중인 대학생들이 참여했으며, 유쓰페에 대한 SNS 게시글·공유·좋아요·댓글 합산 132만회를 기록하며 인기를 끌었다. 특히 부산대에서는 이날 새벽 총학생회, 방송국이 함께 서울로 출발해 유쓰페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 참가자들은 행사장 로비에 마련된 LG유플러스의 20대 전용브랜드 ‘유쓰(Uth) 브랜드 포토존’을 통해 나만의 유쓰력을 사진으로 남기고, 포토부스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오후 3시부터 한 시간 동안 진행된대학별 ‘유쓰력 대항전’에서는 MC섭이의 진행에 따라 다양한 게임이 진행됐으며, 각 게임별 우승자에게는갤럭시 Z플립5·갤럭시 버즈2·갤럭시 워치6 등 선물이 주어졌다. 이어 오후 4시부터는 20대가 사랑하는 아티스트 △자이언티(Zion.T) △홀리뱅 △저스디스(JUSTHIS)의 공연이 이어져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LG유플러스는 유쓰페 종료 후에도 유쓰력 상위 3개 대학으로 선정된 이화여대, 숙명여대, 가천대에 유쓰 특화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오는 2학기 중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유쓰(Uth)는 LG유플러스가 20대의 고객경험혁신을 위해 선보인 전용 브랜드로 만 19세~29세 LG유플러스 모바일 고객 대상 맞춤 혜택을 제공한다.

정혜윤 LG유플러스 마케팅그룹장(상무)은 “LG유플러스가 2학기 개강을 앞둔 대학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개최한 유쓰페를 성공리에 마치고 20대 고객들에게 즐거운 일상을 선물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경험과 캠퍼스 활동을 통해 20대가 가장 선호하는 브랜드로 자리잡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