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추석 연휴 일본·베트남 노선 증편

126
에어서울이 약 2주간 이어지는 추석 연휴 기간을 맞아 해외 인기 노선의 운항 확대로 여행객 편의를 높인다.

에어서울은 오는 27일부터 10월 12일까지 인천~나리타 노선과 인천~나트랑 노선을 각각 매일 한 편씩 증편 운항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증편으로 나리타 노선은 하루 세 편씩, 나트랑 노선은 하루 두 편씩 운항한다. 앞서 에어서울은 인천~다카마쓰 노선도 오는 28일부터 10월 11일까지 매일 한 편씩 증편한 바 있다. 일본 지방 소도시 노선이 매일 2회 왕복 운항하는 것은 국내 항공사 중 처음이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10월 2일 임시 공휴일 지정으로 해외여행 수요가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항공권을 구매하지 못한 분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에어서울
[사진=에어서울]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