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인천~마카오 재운항

539
제주항공, 인천~마카오 재운항

제주항공(089590)이 인천~마카오 노선에 재운항을 시작한다.

제주항공은 오는 11월 10일부터 인천~마카오 노선에 주 7회 일정으로 재운항 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부터 점진적으로 수요가 회복되고 있던 중화권 수요를 흡수하기 위해 지난 7월25일 제주~마카오 노선, 8월2일 제주~베이징 노선, 9월1일 인천~홍콩 노선에 선제적으로 운항을 시작했다.

대표적인 인바운드(외국인의 한국여행) 노선인 제주~마카오, 베이징 노선의 경우 8월 한 달간 현지 출발 노선 평균 탑승률이 각각 79%와 85%를 기록했으며 국경절이 포함된 10월의 현지 출발 노선 평균 예약률도 각각 90% 후반대와 70% 중후반대를 기록하며 순항하고 있다.

중화권 입국자 증가세도 최근 빨라지고 있다. 1월에는 10만 1447명 수준이었던 중화권 입국자 수는 이후 꾸준히 증가하며 지난 7월에는 37만1432명이 입국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약 17배 늘었다.

제주항공은 9월 현재 기준 38개 도시, 52개의 국제선을 운항하고 있다. 중화권은 △인천~칭다오, 웨이하이, 스자좡, 자무스, 옌지, 옌타이, 하얼빈, 홍콩, 타이베이 △부산~장가계, 스자좡, 타이베이 제주~마카오, 베이징으로 총 14개의 노선을 운항 중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하반기부터 중화권 노선의 본격적인 수요 회복이 예상되는 만큼 인바운드 여객 수요를 흡수하고 나아가 우리나라 관광산업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