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균 극단선택] “자꾸 눈물이 납니다… 부디 그곳에서는 편안하길” 추모한 방송인

131

방송인 윤택이 고 이선균을 애도했다.

이선균이 지난달 4일 오후 조사를 받기 위해 인천논현경찰서에 있는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에 재출석하고 있다. / 연합뉴스

윤택은 27일 본인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선균 씨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추모글을 올렸다.

윤택은 “사는 게 죽는 것보다 얼마나 힘들었으면 사랑하는 자식과 아내, 부모를 등지고 떠났을까 하는 마음에 자꾸 눈물이 납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감미롭고 그윽한 목소리의 연기로 스크린을 통해 행복을 안겨주었던 자랑스러운 한국의 연기파 배우가 세상을 등지고 이제 편안한 곳으로 향했으니 부디 그곳에서는 편안하고 자유로운 시간을 보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라고 말했다.

앞서 이선균은 이날 서울 종로구의 한 공원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12분쯤 아내 전혜진으로부터 “(남편이) 유서 같은 메모를 작성하고 집을 나섰다. 어제까지는 연락이 됐다. 차량도 없어졌다”라는 112 신고가 접수됐다.

수색에 나선 경찰은 오전 10시 30분께 종로구에 있는 와룡공원 인근에서 이선균의 차량을 발견했다. 이선균은 이미 의식이 없는 상태였다. 차 조수석에선 번개탄 1점이 발견됐다.

이선균은 올해 초부터 서울 강남 유흥업소 종업원 A 씨 자택에서 수차례 대마 등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았다. 이선균은 경찰 조사에서 줄곧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선균은 마약 간이 시약 검사와 모발, 체모에 대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정밀감정에서 모두 마약류 음성 판정을 받은 바 있다.

경찰은 이선균의 마약 투약 혐의와 함께 A 씨가 이선균을 협박한 사건도 함께 조사 중이었다. 이선균은 A 씨에게 지속적인 공갈과 협박을 당해 3억 5000만 원을 뜯겼다며 고소장을 제출한 바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 1577-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9191, 청소년 전화 ☎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방송인 윤택이 2007년 1월 12일 아침 서울아산병원 영결식장에서 고 개그우먼 김형은의 영결식이 열린 가운데 고인의 명복을 빌고 있다. / 연합뉴스
+1
0
+1
0
+1
0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