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대상’ 불참한 지석진, 어제(30일) 특별한 방식으로 직접 밝힌 근황

130

건강 이상으로 최근 활동을 잠정 중단한 방송인 지석진이 직접 밝은 근황을 전했다.

최근 활동 잠정 중단한 지석진 / 뉴스1

지난 30일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 타워에서 ‘2023 SBS 연예대상’이 개최됐다. 이날 진행은 방송인 이상민, 모델 이현이, 배우 김지은이 맡았다.

해당 시상식에서 지석진은 SBS ‘런닝맨’으로 프로듀서상을 받았다. 하지만 아쉽게도 이번 연예대상에는 불참해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앞서 지석진 소속사 에스팀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지석진은 건강검진 후 치료가 필요하다는 소견에 따라 SBS ‘런닝맨’을 잠시 쉬어 가기로 했다”며 공식 입장을 전했다.

이어 “잠시 휴식 기간을 갖고 체력을 재정비하여 빠른 시일 내에 더 건강한 모습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지석진이 활동을 잠정 중단함에 따라 연예대상 참석 여부의 많은 관심이 쏠렸으나 아쉽게 불참했다.

이날 지석진이 건강상의 이유로 시상식에 참석하지 못한 관계로 지석진을 대신해 유재석이 대리 수상했다.

프로듀서상 대리 수상한 유재석 / SBS 연예대상

지석진 판넬과 함께 무대에 올라간 유재석은 “대리 수상을 하게 됐는데 혹시나 보시다가 석삼이형(지석진 별명)이 소감을 얘기하고 싶을 수 있으니 잠깐 전화 연결을 해보겠다”며 지석진에게 즉석 전화 연결을 했다.

하지만 미리 지석진에게 전화를 걸고 있던 하하와 엇갈려 전화 연결이 조금 늦어지기도 했다. 이에 유재석은 “생방 중에 잠시만요”라며 양해를 구했다.

결국 몇 번의 연결 시도 끝에 지석진은 전화를 받았고, 그는 “상 받으러 나가야 하는데 너무 아쉽다. PD분들이 뽑아주신, 너무 받고 싶었던 상이었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지석진은 자신의 건강 상태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제가 멀쩡하다. 오늘 못 나간 것도 기사 나간 게 있어서 약간 애매해서 못 나간 것 같다”고 농담을 던졌다.

이어 그는 올해의 프로그램상을 받은 ‘런닝맨’팀한테도 “상 받은 것 진심으로 축하한다. 집에서 뿌듯하게 보고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다.

지석진과 전화 연결한 유재석 / SBS 연예대상
전화로 수상 소감 전하는 지석진 / SBS 연예대상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