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서 패셔니스타로 거듭난 국민가수의 깜짝근황

161

최근 가수 아이유가 해외 구찌쇼에서 선보인 핑크 헤어스타일과 패셔니스타다운 스타일링이 주목받았다. 신곡 발매를 앞두고 한 다소 파격적인 변신에 대중의 이목이 쏠렸다. 

한편, 아이유가 신곡 발매를 앞두고 신곡 제목을 변경했다. 쉽지 않았던 이 결정은 모두를 존중하는 아이유의 마음이 담겨있다.

지난해 아이유 콘서트 실황을 담은 영화 '아이유 콘서트 : 더 골든 아워'의 한 장면. 사진제공=CJ CGV
지난해 아이유 콘서트 실황을 담은 영화 ‘아이유 콘서트 : 더 골든 아워’의 한 장면. 사진제공=CJ CGV

아이유, “혐오는 싫다”..신곡 제목 변경

가수 아이유가 일부 성소수자들의 비판을 받아들이며 신곡 ‘러브 윈스(Love wins)’의 제목을 바꿨다.

19일 소속사 이담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내어 “오는 24일 오후 6시 발매 예정인 아이유의 선공개 곡 ‘러브 윈스’의 제목을 ‘러브 윈스 올(Love wins all)’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또 이날부터 바뀐 제목으로 홍보 및 프로모션 활동을 펼친다고 덧붙였다.

앞선 제목 ‘러브 윈스’는 지난 2015년 6월 미국 연방대법원이 동성 결혼이 합헌이라 결정한 것과 관련해 당시 성소수자들의 주장을 담은 문구를 떠올리게 한다. ‘러브 윈스’는 이후 성소수자 인권 증진을 위한 슬로건으로 쓰여왔다.

이담엔터테인먼트는 이와 관련해 “곡의 제목으로 인해 중요한 메시지가 흐려질 것을 우려하는 의견을 수용하고, 다양한 모습으로 사랑하며 살아가는 모두를 더욱 존중하고 응원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발매될 곡에 담은 메시지와 가장 반대되는 지점의 말이 있다면 그건 ‘혐오’일 것이다”면서 “이는 지난 18일 공개된 트랙 인트로에서도 상세히 언급됐다. 혐오 없는 세상에서 모든 사랑이 이기기를, 누구에게도 상처되지 않고 이 곡의 의미가 전달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했다.

한편 아이유는 오는 3월2·3일과 9·10일 서울 올림픽공원 케이스포돔(옛 체조경기장)을 시작으로 ‘2024 아이유 허 월드 투어 콘서트(IU H.E.R. World Tour Concert)’를 연다.

3월23일 일본 요코하마에서 출발해 8월까지 대만 타이페이, 싱가포르, 인도 자카르타, 홍콩, 영국, 독일, 미국 등 해외에서 팬들을 만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