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에서 분노 폭발…김새롬 “남동생, 이혼했을 때 ‘그XX 죽여버려’ 했어야“

298

방송인 김새롬이 방송 생활 최초로 현직 승무원 남동생 부부를 공개했다.

김새롬 / 뉴스1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나는 김새롬’에는 ‘방송 최초로 공개하는 현직 승무원 남동생 부부’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김새롬은 유튜브를 통해 자신의 남동생 부부를 처음 소개했다.

누나 김새롬과 대화하는 남동생 / 유튜브 ‘나는 김새롬’

이혼 당시 남동생에게 서운했다는 김새롬 / 유튜브 ‘나는 김새롬’

김새롬의 남동생은 김새롬이 데뷔 당시 ‘성남 전지현’이라고 불렸을 때를 회상하며 “그때 누나한테 관심이 없었던 시기였다”며 “그냥 되게 누나는 뭔가 고생한 거 없이 일사천리로 딱딱 됐다”고 말했다.

김새롬은 자신의 아픈 과거인 이혼을 언급하며 “중간에 (내가) 꼬꾸라졌을때, 이혼했을 때 기뻐했냐”고 장난스럽게 질문했다.

남동생은 “제가 차가운 사람은 아니다. 누나가 이혼했는데 마음이 아팠다”고 속마음을 전했다.

김새롬은 “그런데 (남동생이 나를 위해) 막 표현을 하진 않았다”며 “그 부분에 서운한 것이 있다”고 털어놓았다.

남동생은 “누나도 그렇고 저도 그렇고 힘든 것, 기쁜 것을 서로 안 알리는 스타일”이라며 쿨한 관계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거기서 (힘든 상황인데) ‘누나 괜찮아?’, ‘이혼 잘 처리되고 있어?’ 할 순 없지 않았냐”고 나름의 이유를 설명했다.

김새롬은 “(그런 말) 해야 했다. ‘내가 그XX 죽여버려’ 이런 말 했어야지. 가족인데”라며 당시 서운한 감정이 있었다고 고백했다.

한편 김새롬은 2015년 셰프 출신 남성과 결혼했으나 2017년 이혼했다. 이후 그는 ‘돌싱’으로 연예계에 컴백해 다양한 활동을 보여주고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