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희, 최민환과 이혼·양육권 포기 후 자유로운 근황 “하고 싶은 것 해 나가는중”

286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이혼 후 여유로운 일상을 공개했다.

율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월 스타트. 친구랑 시간도 보내고 맛있는 것도 먹고 카페도 다니면서 하고 싶은 것들 해나가고 있는 요즘”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율희 / 율희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카페, 맛집 등에서 지인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율희 모습이 담겼다. 그는 아이 셋 둔 엄마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우월한 미모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율희는 지난해 12월 4일 최민환과 결혼 5년여 만에 이혼 소식을 알렸다.

최민환과 율희는 2017년 열애 사실이 알려진 후 이듬해 1월 임신과 혼인신고 소식을 전했다. 2018년 결혼해 5월 첫아들을 얻었고, 2020년 2월 쌍둥이 자매를 출산했다.

이후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최연소 아이돌 부부로 큰 관심을 받았지만 결혼 5년여 만에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율희 / 율희 인스타그램

당시 최민환은 “저희 부부는 오랜 논의 끝에 결혼생활을 마무리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아이들에게 마음의 상처가 남지 않도록 아빠로서 역할을 하는 데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율희 역시 “많은 시간 노력하고 대화한 끝에 저희 부부가 서로 각자의 길을 응원해 주기로 했다”며 “부부의 길은 여기서 끝이 났지만, 아이들의 엄마, 아빠로서는 끝이 아니기에 저희 두 사람 모두 최선을 다해 아이들을 보살피고 소통하고 있다”고 밝혔다.

양육권은 최민환이 갖기로 합의했다. 율희는 “아이들은 많은 시간 고민한 끝에 현실적인 문제들과, 최대한 심리적인 불안함이 크지 않도록 지금까지 생활하던 공간에서 지내는 게 맞는다는 판단하여 아이 아빠가 양육하고 있으며, 저 역시 그만큼 엄마의 빈자리가 느껴지지 않게 아이들과 자주 만나며 시간을 보내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혼 발표 후 최민환은 자신의 SNS에 FT아일랜드 멤버 이홍기, 이재진과 프로필 사진을 찍는 영상을 올리며 새출발을 알렸다. 율희와의 이혼을 알린 글도 비공개 처리했다.

율희도 “SNS도 천천히 좋아하는 것들로 채워보려 한다. 자주 봐요. 우리”라며 아이들과 지내는 모습을 자주 공유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