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방에 진심이라 성대 결절 왔다는 배우

233

유인수

연기뿐만 아니라 노래에도 진심인 유인수

‘힘쎈여자 도봉순’의 일진 학생에 이어 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은 넷플릭스 ‘지금 우리 학교는’의 지독한 빌런 윤귀남을 연기하며 주목받은 배우 유인수입니다.

악역으로 주목받았지만 이후 출연한 ‘환혼’, ‘나쁜엄마’, ‘경이로운 소문2: 카운터 펀치’ 등의 작품에서는 악역이 아닌 선역들을 다채롭게 연기하며 대중의 관심과 사랑을 두루 받고 있다.

유인수는 최근 JTBC ‘배우반상회’를 통해 일상을 공개하며 이불을 비롯해 집안 곳곳의 먼지를 세세하게 청소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평소 알레르기가 심하기도 하고 배우라는 직업의 특성상 목 관리에 각별히 신경을 쓴다고.

이렇게 건실한 청년이 어딨어?!

청소를 마친 후 운동과 독학으로 배운 발성 연습을 이어가는 등 배우로서 성실한 모습을 보인 유인수에게 선배인 조한철은 “여자친구가 있냐?”면서, 예비 사윗감으로 탐내는 모습으로 웃음을 안기기도.

하지만 문제(?)는 다음 행보였다. 다른 취미를 하기에는 돈이 없었기에 코인 노래방에서 시간을 보내곤 했었다는 그. 노래방 금지곡인 임재범의 ‘고해’를 불러 모두의 기대를 불러일으켰지만 엉망진창인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심지어 노래방에 너무 많이 간 덕분에 성대결절이 왔다고 밝혀 또 한 번 놀라움을 선사하자 김선영은 “노래를 이렇게까지 좋아하면 전문가한테 발성을 배워봐라. 그러다 목 다친다”라며 조언을 하기도 했다.

그래서 목 관리에 더욱 진심인 건가…

유쾌하면서도 성실한 모습으로 호감을 산 유인수. 최근 큰 화제를 일으킨 TVING ‘이재, 곧 죽습니다’에 출연한 데 이어 오는 3월 ENA에서 방영되는 ‘야한 사진관’을 통해 다시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