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행사장 영상 때문에 논란 휩싸인 배우, 알고 보니..

182

한소희, 때아닌 ‘태도 논란’에 적극 해명…”안전사고 우려”

배우 한소희가 주변의 스태프에게 호통치는 듯한 모습을 담은 영상이 5일 SNS를 통해 일파만파 퍼졌다. 이에 소속사는 “오해가 발생했다”며 급히 진화에 나섰다.

한소희가 때아닌 ‘태도 논란’에 휩싸였다. 이는 최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한 럭셔리 주얼리 브랜드 행사장에서 찍힌 영상으로부터 시작됐다.

논란이 된 영상에서 한소희는 어딘가를 향해 “조용히 좀 해주세요”라고 소리친 뒤 주위가 잠잠해지자 미소를 띠고 촬영에 집중했다. 이 짧은 영상은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됐다.

특히 영상 속 한소희의 정색하는 표정과 호통을 치는 듯한 모습으로 일부 누리꾼으로부터 ‘태도가 좋지 않다’는 지적을 받았다.

이에 한소희의 소속사 9아토엔터테인먼트는 당시 상황에 대해 해명에 나섰다.

5일 소속사는 “당시 행사에 많은 인파가 몰려 자칫 사고가 날까 우려되는 상황이었다”면서 “안전사고를 우려한 스태프들도 사람들에게 ‘조용히 해달라’고 부탁했지만, 스피커 소리가 너무 커서 전달이 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런 상황에서 한소희 또한 안전사고를 우려해 목소리를 높였다. 그렇지만 “소리치는 순간만 편집돼 오해를 사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당시 행사는 잘 마무리됐다”고 덧붙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