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위, ♥송지은과 러브스토리 공개… 녹화장까지 찾은 내조의 여왕 (+사진)

78

미라클 너튜버 박위가 여자 친구 송지은과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6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윤도현, 린, 청하, 박위가 출연하는 ‘진짜로 일어날지도 몰라~ 기적’ 특집으로 꾸며진다.

MBC ‘라디오스타’ 제공

불의의 사고로 전신마비 판정을 받은 이후 희망과 기적을 전하고 있는 너튜버 박위가 ‘라스’에 입성한다. 박위는 “제가 진짜 꿈을 꾸는 사람”이라고 자기소개하며 너튜브 구독자가 5만 명이 되기 전 ‘라스’에 나가고 싶다는 바람을 담은 영상을 촬영했는데, ‘라스’ 출연이 실현이 돼 꿈을 이뤘다고 밝혀 미소를 자아냈다.

지난해 시크릿 출신 송지은과 열애 사실을 공개한 박위는 “예전부터 너무 자랑하고 싶었는데, 많은 분이 축하해 주시고, 응원도 많이 해 주셔서 행복하고 날아갈 것 같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박위는 송지은과의 첫 만남과 고백 등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는데, 스튜디오에서 송지은이 지켜보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라스’ 출연 전 ‘라스’ 경험자인 송지은이 팁도 전수해 줬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송지은에게 첫눈에 반했다는 박위는 매일 반하고 있다면서 송지은의 말에 놀랐던 일화를 공개했다. 김구라는 “송지은이 대단한 인성의 소유자인 줄 우리가 알 수가 있나..어떻게 그렇게 멋진 말을 하지?”라며 극찬 모드를 켰다. ‘하이에나’ 김구라도 극찬하게 만든 송지은의 말이 무엇인지 궁금해진다.

MBC ‘라디오스타’ 제공

또한 박위는 전신마비 판정을 받았던 사고부터 전신마비 판정을 받은 후 투병하며 느낀 가족들의 사랑을 고백했다. 특히 “동생이 6개월 동안 간병을 해줬다”라고 고마움을 드러내며 그의 눈시울이 촉촉이 젖었다. 박위와 그 가족들의 사랑에 김구라도 “아버지도 루게릭병이었다”라고 자기 얘기를 꺼내며 공감했다고.

그런가 하면, 박위는 송지은과의 달콤한 연애 영상을 자주 올려 커플 너튜버로 전향했냐는 의혹에 “’위라클’은 제 일상을 담는 채널이어서 (연애도) 일상의 일부분이니까 올리는 것”이라면서도 “(송지은을 바라보는) 제 모습을 보며 약간 구역질이 나기도 한다”라고 해 그 이유를 궁금케 했다.

박위는 이날 꼭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서 “휠체어를 타고 살아 보니 어려움이 너무 많더라”라며 장애인들을 향한 사회적 통념이 변화하길 당부했다는 후문이다.

박위와 송지은의 러브스토리는 6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