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 열애’ 정호연이 이동휘에게 “사람들 말 다 믿지 마” 말한 이유

75

배우 이동휘가 여자친구 정호연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9일 유튜브 채널 ‘뜬뜬’애 ‘새 출발은 핑계고’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게스트로는 이동희, 지석진이 출연했다.

정호연이 인천 연수구 송도동 인천글로벌캠퍼스 대강당에서 진행된 제2회 청룡시리즈어워즈 핸드프린팅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동휘가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제18회 유방암 인식 향상 캠페인 자선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스1

이날 유재석은 이동휘가 공개 열애 중인 모델 겸 배우 정호연을 언급하며 같은 헬스장을 다닌다고 말했다.

유재석은 “얼마 전 헬스장에서 호연이를 마주쳤는데 ‘이달의 계원, 산책의 효능’ 에피소드를 보더니 자기는 너무 재미가 없었다는 거다, 그래서 ‘야 호연아 재밌었잖아, 동휘 귀엽던데’ 그랬더니 동휘가 ‘사람들 웃기는 게 그렇게 쉬운 줄 알아?’ 했다더라. 호연이가 자기가 한 번 나가서 웃겨보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동휘는 “그 친구가 ‘핑계고’에 나와서 본때를 한번 봤으면 좋겠다. 제가 (지)석진이 형, 홍진경 선배 칭찬 문자를 다 보여줬다. 나는 보람 있게 보여줬는데 ‘그냥 하는 소리 가지고 뭘. 오빠! 사람들 말 다 믿지 마’라고 했다. 나름대로 공신력 있는, 제가 어린 시절부터 보고 자란 레전드 아닌가. 살아있는 전설인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나름대로 공신력있는 존경하는 형이고, ‘좋은 친구들’부터 보고 자란 살아있는 전설인데 (믿지 말라고 한다)”라고 억울해했다.

이동휘-유재석 / 유튜브 ‘뜬뜬’

유재석은 “이동휘가 (지)석진이 형을 진짜 좋아한다, 그래서 서로 칭찬을 많이 한다”고 말했고 지석진은 “서로 힘을 얻어가면서 산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정호연과 이동휘는 2015년 아홉 살 나이 차를 극복하고 열애를 시작, 2016년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공개 열애 이후 이들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데이트로 추정되는 사진을 게재하며 당당한 공개 데이트를 즐겼다.

함께 콘서트를 즐겼다는 목격담이 올라오는가 하면 지난해 영화 ‘리바운드’ VIP 시사회에도 동반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