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년 만에.. 재결합 소식 전한 6살 차이 ‘연상연하’ 커플

77

김혜수·조진웅 드라마 ‘시그널’, 시즌2 나온다!

배우 김혜수와 조진웅, 이제훈이 주연한 드라마 ‘시그널’이 후속 시리즈로 돌아온다.

‘시그널’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는 14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로마의 라 사피엔차 대학에서 열린 ‘K콘텐츠의 힘, 한국 영화·드라마 열풍 비결은? 작가, 배우, 제작자와의 만남’ 행사에 참석해 후속편 집필 사실을 처음 공개했다.

‘시그널’은 지난 2016년 tvN에서 방송한 16부작 드라마로 무전기를 통해 연결된 과거와 현재의 형사들이 힘을 합쳐 장기 미제 사건을 추적하는 이야기로 사랑받았다.

특히 실제 장기 미제사건을 소재로 차용한 드라마는 사건의 진실을 몰라 평생 슬픔 속에 살아간 피해 가족들의 시선에 주목해 큰 반향을 일으키기도 했다. 김은희 작가의 탄탄한 극본, 연출을 맡은 김원석 감독의 섬세하고 따뜻한 시선으로 폭넓은 인기를 얻었다.

방송 직후 ‘시그널’은 시즌2 제작을 바라는 시청자들의 강한 기대가 형성됐다. 드라마는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됐고, 덕분에 시즌2의 기대감은 잦아들지 않았다.

이런 가운데 김은희 작가가 ‘시그널’ 시즌2를 공식적으로 밝히면서 드라마 팬은 물론 방송가의 시선도 집중되고 있다.

이날 행사에 김은희 작가와 참석한 제작사 비에이엔터테인먼트 장원석 대표 역시 “현재 김은희 작가와 ‘시그널’ 시즌2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 대표와 김은희 작가는 지난해 방송한 김태리 주연의 SBS 드라마 ‘악귀’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시즌2를 함께 만들었고, 이번 ‘시그널2’까지 같이 준비하고 있다.

‘시그널’ 시즌2에 대한 기대는 시청자 사이에서만 형성된 게 아니다. 시즌1의 주인공인 조진웅과 김혜수, 이제훈 역시 그동안 기회가 있을 때마다 다음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표출해왔고 완성도 높은 작품으로 다시 호흡을 맞추고 싶다는 의지도 보여왔다.

다만 ‘시그널’ 시즌2는 현재 기획 단계로, 대본 집필이 진행 중인 만큼 실제 제작에 돌입해 시청자에게 공개되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