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뒤가 안 맞는다…한소희 ‘환승연애’ 부정에 누리꾼들이 의심 중인 ‘거짓말’

46
배우 한소희, 류준열, 혜리(왼쪽부터) / 뉴스1

배우 한소희가 환승연애 루머를 부정한 가운데 누리꾼들 사이에서 의혹이 제기했다.

한소희는 16일 자신의 블로그에 “좋은 감정을 가지고 관계를 이어 나가는 사이는 맞다. 하지만 환승이라는 단어는 배제해 달라”라고 류준열과 열애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환승연애는 부정했다.

그러면서 “서로 마음을 주고받았던 당시는 2024년 시작이었고, 그분(혜리)과의 이별은 2023년 초에 마무리가 됐고 결별 기사는 11월에 나왔다고 들은 바가 있다. 이 사실을 토대로 저도 제 마음을 확인하고 관계를 지속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나 누리꾼들은 해당 부분에서 의혹을 제기했다. 소희 글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해 초 결별했다. 하지만 같은 해 8월 양측 소속사는 결별설을 부인했다. 또한 당시 이들의 지인은 “아니다. 잘 만나고 있다. 오히려 오래 사귀었는데 곧 결혼하는 것 아니냐고들 했다”라고 부인한 바 있다.

실제 류준열과 혜리가 공식적으로 결별을 인정한 것은 한소희 글처럼 11월이 맞다. 그러나 한소희가 주장하는 결별 시기에 대한 의문은 계속되고 있다. 일부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류준열 혹은 그와 혜리 측 소속사가 진실을 숨기고 있는 게 아니냐는 주장이 나오기도 했다.

앞서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류준열과 한소희가 하와이에서 함께 여행 중이며 연애를 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실제로 두 사람은 현재 모두 하와이에 체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류준열과 오랜 기간 공개 열애를 했던 혜리가 인스타그램에 “재밌네”라는 글을 남기며 환승연애설이 확산됐다. 또한 혜리는 류준열과 결별 후에도 유지했던 인스타그램 팔로우를 취소하기도 했다.

이에 한소희는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환승연애는 내 인생에 없다. 저도 재밌다”라고 혜리의 게시글을 남기며 논란을 일으켰다.

다음 날 한소희는 류준열과 관계를 인정하면서도 “가만히 있으면 되는데 환승연애를 했다는 루머에 저도 잠시 이성을 잃고 결례를 범한 것 같다”라고 사과했다. 류준열 소속사도 “혜리와 결별 이후 한소희를 알게 됐다. 최근 마음을 확인한 것”이라고 환승연애 의혹을 간접적으로 부정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