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윤 ‘아는형님’에서 갑자기 눈물 흘리면서 남긴 말 (+영상)

586

배우 송하윤이 연기를 향한 열정과 진심을 드러내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tvN ‘내 남편과 결혼해줘’에서 활약을 펼친 배우 송하윤, 이기광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송하윤 / JTBC

이날 방송 말미 송하윤은 “실례가 되지 않는다면 한 마디만”이라고 양해를 구했다.

이어 “여기가 아니면 말할 기회가 없을 것 같아서요”라며 갑자기 눈물을 보였다.

“정말 감사하다”는 송하윤은 “저희 드라마 사랑해 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그리고 연기자의 꿈은 그냥 연기를 하는 건데 시청자 분들이 많이 사랑해 주셔서 저는 제 꿈을 이루게 돼 너무나도 기쁘다”고 전했다.

이를 지켜보던 김영철도 울컥해 했다. 송하윤은 “앞으로 더 열심히 연기해보겠다. 정말 감사하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에 시청자들은 “이렇게 진심이 느껴지는 감사 인사 처음이다. 꽃길만 걷길”, “가식 없이 연기에 진심으로 임하는 배우라는 게 뭔지 다시 느껴지는 인물”, “보면서 같이 울었다”, “너무 감동적이다. 감사할 줄 아는 배우 송하윤 화이팅” 등의 반응을 보였다.

송하윤 / JTBC

‘내 남편과 결혼해줘’에서 정수민 역으로 분한 송하윤은 작이 생각나지 않는 열연으로 연기 변신에 대성공했다.

캐스팅 단계부터 기대를 모았던 송하윤은 원작 속 인물이 그대로 튀어나온 것처럼 재현함과 동시에 극과 극의 감정을 유연하게 오가며 입체적인 캐릭터를 그려냈다.

또한 미세하게 떨리는 동공, 눈썹, 입꼬리는 수민이 느끼는 불안, 분노, 절망 등의 복합적인 심리를 오롯이 전달해 감탄을 자아냈다.

그런 그의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된다. 송하윤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1
0
+1
3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