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얘기해 보자고 했었다” 혜리, 류준열과 결별 과정 싹 털어놨다 (+입장문)

60

그룹 걸스데이 출신 혜리(이혜리)가 배우 류준열과의 결별 과정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룹 걸스데이 출신 배우 혜리(이혜리) / 혜리 인스타그램

혜리는 18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재, “먼저 지난 며칠 동안 제 개인적인 감정으로 인해 생긴 억측과 논란들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제 사소한 행동 하나하나가 어떤 파장을 가져오게 될지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것 같다”며 “저로 인해 피해를 입으신 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혜리는 이날 류준열과 열애 마침표를 찍게 된 과정에 대해 언급, “지난해 11월, 8년 간의 연애를 마친다는 기사가 났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 과정이 짧은 기간에 이루어진 판단도 아니었고, 결별 기사가 난 직후에도 저희는 더 이야기를 해보자는 대화를 나누었다. 하지만 그 대화를 나눈 이후로 어떠한 연락과 만남을 가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그는 “그리고 4개월 뒤 새로운 기사를 접했다”며 최근 류준열과 배우 한소희의 열애 보도를 짚었다.

그러면서 “그 후 감정이 배우 이혜리가 아닌 (전 연인이었던) 이혜리로 받아들여진 것 같다. 순간의 감정으로 피해를 끼치게 되어서 다시 한번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혜리는 “지난 며칠 동안 제 행동의 이유를 말하지 못한 것도 저희의 대화들이 지나치게 사적인 영역이어서 오히려 피로도가 높아질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로 인해 혼란스러운 분들이 계셨다면 그것 또한 죄송하다”며 재차 고개를 숙였다.

이어 “앞으로는 저의 말과 행동에 좀 더 신중을 기하도록 하겠다. 이 글은 곧 삭제하겠다”고 전했다.

그룹 걸스데이 출신 혜리와 공개 열애 후 결별한 배우 류준열 / 뉴스1

혜리가 이날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입장문 내용을 종합하면 혜리는 전 연인이었던 류준열과 명확하게 이별하지 못하고 어정쩡하게 관계를 끝 맺은 상태에서 몇 달을 보냈고, 최근 그의 새 열애 소식을 접한 것으로 보인다.

류준열과 한소희가 미국 하와이에서 데이트 중인 모습이 포착됐다는 보도가 나간 지난 15일 혜리는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재밌네”라는 문구가 담긴 게시물을 게재, 류준열을 언팔로우(팔로우 삭제)해 세간의 관심을 받았다.

한편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연기 호흡을 맞춘 혜리와 류준열은 작품 속 커플에서 실제 연인으로 발전, 2017년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지난해 말 뉴스1을 통해 결별 소식이 전해졌다.

다음은 혜리가 18일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 전문

안녕하세요. 혜리입니다.먼저 지난 며칠 동안 저의 개인적인 감정으로 인해 생긴 억측과 논란들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제 사소한 행동 하나하나가 어떤 파장으로 가져오게 될지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것 같습니다.저로 인해 피해를 입으신 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지난 11월, 8년간의 연애를 마친다는 기사가 났습니다.그 과정이 짧은 기간에 이루어진 판단도 아니었고, 결별기사가 난 직후에도 저희는 더 이야기를 해보자는 대화를 나누었습니다.하지만 그 대화를 나눈 이후로 어떠한 연락과 만남을 가지지 않았습니다.그리고 4개월 뒤 새로운 기사를 접하고 나서의 감정이 배우 이혜리가 아닌 이혜리로 받아들여진 것 같습니다.순간의 감정으로 피해를 끼치게 되어서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지난 며칠 동안 저의 행동의 이유를 말하지 못한 것도 저희의 대화들이 지나치게 사적인 영역이어서 오히려 피로도가 높아질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이로 인해 혼란스러운 분들이 계셨다면 그것 또한 죄송합니다.앞으로는 저의 말과 행동에 좀 더 신중을 기하도록 하겠습니다.감사합니다.(이 글은 곧 삭제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