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 국민이 축하하는 2세 소식 공개한 박수홍

130

방송인 박수홍과 김다예 부부가 결혼 3년 만에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 부부는 지난 18일 박수홍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해당 사실을 공개했는데요.

김다예는 “결혼 3년 만에 드디어 엄마 아빠가 됐다”라며 시험관 시술 과정에서 받은 많은 응원과 기도에 감사를 전했으며, “엄마 힘들지 않게 시험관 한 번 만에 찾아와준 고맙고 소중한 아기천사”라며 뱃속 아이게도 감사의 마음을 표현했습니다.

앞서 시험관 시술 과정을 공개한 바 있는 두 사람인데요. 이 과정에서 박수홍은 난임의 원인이 자신에게 있다며 김다예에게 미안한 마음을 표현했으며, 김다예는 “극한의 스트레스를 받으면 성기능이 저하된다”며 위로하기도 했습니다.

많이들 아시다시피 박수홍은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던 친형을 비롯해 가족들과 오랜 기간 법정공방을 이어오며 마음 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닌 상황인데요.

김다예는 남편인 박수홍이 가정을 꾸리고 사랑하는 사람을 닮은 아기를 낳고 살아가는 평범한 꿈을 평생 포기하고 살았으며, 본인의 인생에는 그런 행복은 없을 거라 믿고 살아왔다고 밝혔습니다.

아이의 태명은 바로 ‘전복’이라고 합니다. 연예계 절친인 손헌수와 김인석에게 2세 소식을 전하며 “너무 행복해서 미칠 것 같다. 나 너무 절박했는데, 얘가 인생 역전시킨 것 같다”라며 아빠가 된다는 사실에 무척 들뜬 모습을 보인 박수홍.

꿈에 전복과 하얀 소라를 잡은 손이 나오자 아내인 김다예가 전복을 잡았다고 설명했는데요. 착상 후 수치가 안 올랐을 때였는데 전복처럼 딱 달라붙고 수치가 올라 전화위복이 되었다며 태명을 ‘전복’이라고 지었다고 밝혔습니다.

두 사람의 2세 소식에 네티즌들의 축하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출산 예정일은 오는 10월이라고 하는데요. 모쪼록 엄마 김다예와 전복이, 그리고 아빠인 박수홍과 반려묘 다홍이까지 모두가 행복하고 건강하길 기원하겠습니다.

+1
2
+1
1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