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미루자는 말로 프로포즈 한 배우

441

프로포즈가 “결혼 미루자”였다고??

‘가루 왕자’로 예능에서 주목을 받더니 ‘팜유즈’로 최고의 예능 활약을 선보인 2023년을 보낸 배우 이장우. MBC 연예대상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그는 무대 위에서 그는 부모님에게 장가 가라는 압박을 받고 있다며, “이 상을 받은 만큼 조금 더 혼자 살아야 할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습니다. 이어 연인 조혜원을 언급하며 “결혼을 조금 미뤄야 할 것 같아”라고 말하며 관중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는데요.

시상식 당시를 회상한 이번주 ‘나 혼자 산다’에서 이 때의 에피소드가 언급되었습니다. 전현무가 사랑한다고 할 줄 알았다고 말하고 박나래가 여자친구의 반응을 물었는데요, 이장우는 조혜원이 오히려 감동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아직 결혼을 약속하지 않았는데, 먼저 그런 멘트를 해준 것에 대해 고마워하더라”고 말하며, 사랑을 한 껏 드러냈는데요. 흔치 않은 “결혼 연기 고백”이 사실은 프로포즈가 된 것이죠.

사실 최근 시상식에서의 깜짝  고백이 자주 있었는데요. 송중기는 ‘APAN STAR AWARDS’에서 대상을 수상하며 지금의 아내 케이티에게 사랑을 고백했고, 이종석은 ‘2022 MBC 연기대상’에서 아이유에 대한 깊은 감정을 드러낸적이 있습니다.

하지만 결혼 연기 고백을 한 건 이장우가 처음이었는데요. 수상 순간과 고백마저 위트와 웃음으로 만들면서 2023년의 마지막까지 진정한 예능인으로의 마무리를 보여줬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