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은 군대 가고, 뉴진스는 컴백 앞뒀는데…

39

하이브, 세계 최대 유니버설 뮤직 그룹과 10년간 음반·음원 독점 유통 계약

하이브가 음반과 음원의 10년간 글로벌 독점 계약을 미국의 유니버설 뮤직 그룹과 맺었다. 왼쪽부터 방시혁 하이브 의장, 루시안 그레인지 유니버설 뮤직 그룹 회장 겸 CEO, 스쿠터 브라운 하이브 아메리카 CEO. 사진제공=하이브
하이브가 음반과 음원의 10년간 글로벌 독점 계약을 미국의 유니버설 뮤직 그룹과 맺었다. 왼쪽부터 방시혁 하이브 의장, 루시안 그레인지 유니버설 뮤직 그룹 회장 겸 CEO, 스쿠터 브라운 하이브 아메리카 CEO. 사진제공=하이브

방탄소년단과 뉴진스를 보유한 하이브가 앞으로 10년 동안 세계 최대 규모의 음악기업인 미국의 유니버설 뮤직 그룹에 음원 및 음반의 글로벌 유통을 맡긴다.

27일 하이브는 “미국의 유니버설 뮤직 그룹과 음원 및 음반 글로벌 독점 유통 계약을 맺었다”면서 “유니버설 뮤직 그룹은 앞으로 10년 동안 하이브 산하 레이블의 실물 음반과 디지털 음원을 글로벌 시장에 독점 유통한다”고 밝혔다. 또 유니버설 뮤직 그룹은 하이브 레이블즈 아티스트들의 북미 지역 활동 프로모션 및 마케팅도 지원한다고 덧붙였다.

유니버설 뮤직 그룹은 세계 최대의 음악 레이블이자 음반 및 음원 유통사이다다. 2017년 방탄소년단의 일본 음반과 음원 유통 계약을 맺으면서 하이브와 처음 손잡았다.

이어 2021년 유니버설 뮤직 그룹 산하 게펜 레코드와 하이브의 합작 레이블 하이브x게펜 레코드를 출범시키기도 했다. 양사는 하이브x게펜 레코드가 오디션을 통해 선발한 6명을 묶는 그룹 캣츠아이를 올해 데뷔시킨다.

하이브는 “글로벌 음악시장에서 케이팝의 존재감이 점차 강화되는 가운데 유니버설 뮤직 그룹이 멀티 레이블 전략을 성공적으로 구현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계약을 맺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유니버설 뮤직 그룹과 협업을 통해 글로벌 확장 전략에 더욱 속도를 낸다늰 전략이다.

방시혁 하이브 의장은 “하이브는 음악산업에서 가장 상징적인 기업인 유니버설 뮤직 그룹과 파트너십을 통해 무궁무진한 성장 잠재력을 확보했다”며 “서로의 헌신을 전제로 체결된 이번 파트너십은 아티스트와 팬, 그리고 음악산업 생태계 전반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루시안 그레인지 유니버설 뮤직 그룹 회장 겸 CEO도 “음악산업에 혁신적이면서도 진보적인 비전을 제시해 온 하이브의 방시혁 의장과 협업하게 돼 기쁘다”며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하이브의 슈퍼팬 플랫폼 위버스와 함께 플랫폼 분야의 동반 성장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