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가운 만남 소식 전한 두 선남선녀, 알고 보니…

97

이병헌, 박찬욱 감독과 손 잡는 새 작품은…

이병헌이 박찬욱 감독의 새 영화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다.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 롯데엔터테인먼트
이병헌이 박찬욱 감독의 새 영화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다.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 롯데엔터테인먼트

박찬욱 감독과 이병헌이 20년 만에 재회한다.

이병헌이 박찬욱 감독의 새 작품에 출연할 예정이다. 이병헌이 출연 제안을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출연 합의는 된 상태로 세부적인 조율만 남은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의 만남은 ‘공동경비구역 JSA'(2000) ‘쓰리, 몬스터'(2004) 이후 20년 만이다.

박찬욱 감독의 새 영화는 미국 작가 도널드 웨스트레이트가 1997년 발표한 소설 ‘액스'(The Ax)를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이 소설은 회사에서 정리해고 당한 뒤 재취업을 위해 잠재적인 경쟁자들을 제거해나가는 한 중산층 남성의 이야기를 그린다.

박찬욱 감독이 2019년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해 이 작품에 대해 “필생의 프로젝트”라고 언급한 바 있다.

이 작품에 손예진도 출연 제안을 받았다. 손예진 측은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에 있다”고 전했다.

손예진 측은 박찬욱 감독 신작 출연에 대해
손예진 측은 박찬욱 감독 신작 출연에 대해

손예진은 2021년 3월31일 현빈과 결혼한 뒤 그해 11월 아들을 출산하며 공백기를 가졌다.

손예진이 이 영화에 출연하면 2022년 3월 종영한 드라마 ‘서른, 아홉’ 이후 2년여 만인 데다가 박찬욱 감독 및 이병헌과 처음 호흡을 맞추게 된다.

박찬욱 감독의 새 영화는 올 하반기 촬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