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규 “25살 연하 아내에게 첫눈에 반해 건물 플렉스”

154

배우 박영규가 재혼 스토리를 풀었다.

14일 방송 예정인 SBS ‘미운 우리 새끼’의 일부 내용이 공개됐다.

이상민과 김준호는 새혼의 기운을 받는다며 박영규를 초대했다. 박영규는 세 번의 이혼, 네 번의 결혼을 경험했다.

‘미운 우리 새끼’ 출연진은 박영규를 향해 “할리우드 같다”며 놀라워했다.

박영규는 “네 번 다 결혼식과 혼인신고를 했으며, 세 번의 이혼 역시 판사님 앞에서 원만한 법적 절차를 밟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법원 갈 때마다) 판사님 보기 민망하더라”라고 털어놨다.

배우 박영규 / 뉴스1

박영규는 “이혼할 때가 되면 조짐이 느껴진다”는 말도 했다.

그의 네 번째 아내는 70살인 박영규보다 25살이나 어리다.

박영규는 아내에게 첫눈에 반해 그와 인연을 이어가기 위해 건물까지 플렉스 했다고 전했다.

그는 “오열하며 돌연 6개월간 연락을 두절했던 적이 있다”며 개인적인 사연까지 털어놨다는 후문이다.

배우 박영규 / 뉴스1

박영규는 “아내가 ‘(당신이) 원한다면 아이를 낳고 싶다’라는 말을 한 적이 있다”면서 “고심 끝에 거절했다”고도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