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 선우은숙 첫 심경 고백 “여러 번 쓰러져 병원행..”

51

“사실혼 관계 몰랐다” 선우은숙 첫 심경 고백

“여러 번 쓰러지고, 병원에 실려가기도 했다.”

최근 이혼 소식을 전했던 배우 선우은숙이 힘든 심경을 전하며 이같이 말했다.

선우은숙은 13일 방송한 MBN 예능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방송인 유영재와 이혼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선우은숙은 “아직 회복은 잘 안된 상태”라며 “짧은 시간 동안에 이런 결정(이혼)을 할 수 있었던 것은 제게 남아 있는 시간이 소중하다고 생각해서였다”고 입을 뗐다.

그는 “(유영재가) 저와 결혼하기 전에 사실혼 관계에 있었다는 것을 기사를 보고 알았다”며 “미리 알았다면 8일 만에 결혼을 승낙하지도, 혼인신고도 하지 않았을 거다”라고 유영재를 둘러싼 의혹에 대해 자신은 전혀 몰랐던 일임을 알렸다.

두 사람의 이혼 소식이 알려진 뒤, 유영재에게 선우은숙과 결혼 전 사실혼 관계에 있던 여성이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선우은숙은 또 자신이 법적으로 유영재의 세 번째 부인으로 돼있다는 사실도 전했다.

그러면서 선우은숙은 전 남편과 이혼 및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히는 이유에 대해 “그동안 함구하고 있었던 것은 이게 맞다고 생각을 했는데 저를 걱정해주시고 많은 격려를 해주신 시청자분들께 대한 최소한의 예의로 제 입으로 얘기를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선우은숙은 2022년 10월 유영재와 혼인신고로 법적 부부가 됐다.

두 사람이 만난지 8일 만에 결혼을 하기로 했다는 러브스토리가 알려져 화제를 모았는데 결혼 1년 6개월 만인 이달 초 이혼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