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별 위기 이겨내고 8년만에 결혼한 스타 커플

83

지난해 5월, 8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한 스타 부부인 가수 세븐과 배우 이다해. 2016년 동갑내기 스타인 두 사람이 열애한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여러모로 큰 화제가 되었다.

특히나 이다해를 만나기 전 다른 연인과 12년의 긴 장기연애를 이어온 것으로 유명한 세븐. 군 복무 시절 근무지를 무단 이탈했던 것으로 큰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는데, 덕분에 두 사람의 열애 사실이 알려지자 이다해 역시 악플에 시달렸던 것이 사실.

공교롭게도 이다해는 세븐과의 열애 사실을 밝힌 뒤 방송 및 작품 출연 제의가 줄었고, 세븐은 혹시나 자신 때문에 이다해가 피해를 입고 있는 건 아닌가 미안한 마음이 들기도 했다고.

하지만 서로에 대한 굳건한 믿음으로 더욱더 단단해진 두 사람. 결국 8년여의 열애 끝 결혼하게 되었는데, 연애와 결혼은 아무래도 다른 법. 결혼을 본격적으로 준비하며 결별의 위기를 맞이하기도 했단다.

다름 아니라 세븐이 자유분방하고 즉흥적인 것과는 달리 이다해는 신혼여행에 대한 계획을 짜는 것만 6개월이 넘었기 때문이라고. 결국 서로의 다름을 인정하고 무사히 결혼에 골인한 두 사람의 결혼식은 그야말로 별들의 잔치였다.

‘빅뱅’과 ‘2NE1’을 비롯한 YG를 대표하는 아티스트들과 백종원·소유진 부부, 박시연, 김희철과 규현, 모델 송해나, 뮤지컬 배우 김호영 등이 하객으로 참여했으며, 코미디언 김준호와 조세호가 사회를, 태양, 거미. 그리고 바다가 축가로 참여하며 두 사람의 결혼을 축복했다.

결혼 후 신혼의 단꿈에 젖어있는 이다해가 최근 반가운 소식을 전했다. 바로 신생기획사인 KX엔터테인먼트의 1호 아티스트로 전속 계약을 체결하며 새로운 활동을 예고한 것.

감사하게도 마음에 맞는 분들과 새로운 시작을 하게 되어 든든하다고 소감을 밝힌 이다해. ‘항상 팬분들의 기대와 성원에 보답할 수 있는 배우가 될 테니, 앞으로도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2018년 SBS 드라마 ‘착한마녀전’ 이후 국내 작품에서는 그 모습을 볼 수 없어 아쉬움을 자아내기도 했던 이다해. 그녀의 말처럼 앞으로 보다 활발한 활동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는 배우로 거듭나길 기대와 응원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