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때문에 미치겠다… 콘서트 앞두고 집집마다 들렀다(+이유)

35

가수 임영웅의 훈훈한 미담이 추가됐다.

임영웅. / 물고기뮤직 제공

12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임영웅이 한 지역의 주민들에게 직접 참외를 배달했다는 글이 게재됐다.

임영웅이 전달한 선물 / 온라인 커뮤니티

작성자에 따르면 임영웅은 오는 25~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아임 히어로-더 스타디움’ 콘서트를 준비하면서 연습실 주변 이웃들에게 소음을 일으켜 죄송하다며 직접 참외를 전달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지역 주민이 임영웅에게 선물받은 참외 한 박스가 담겼다. 이 주민은 “영웅이가 소음때문에 죄송하고 잘 들어주셔서 고맙다고 집집마다 방문해서 줬단다. 영웅이는 정말 미치겠다”라며 감격했다.

임영웅은 앞서 올해 어버이날을 맞아 팬클럽 ‘영웅시대’ 이름으로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억원의 성금을 기부했다. 임영웅은 성금을 저소득층과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데 써달라고 요청했다.

임영웅은 2021년부터 매년 사랑의열매에 영웅시대 팬클럽 이름으로 수억 원씩 기부해왔다. 매년 자신의 생일마다 소속사와 함께 2억원을 기부했으며, 2022년 3월 경북 울진과 강원 삼척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 등 재난피해 지원까지 사랑의열매에 누적된 기부액만 총 9억원에 달한다.

또 공중파에서 진행했던 자신의 공연 출연료 전액을 스태프에게 양보했다는 미담도 뒤늦게 알려지기도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