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닝닝 상황이 걱정스럽습니다… 활동 빨간불 (이유)

9

걸그룹 에스파 멤버 닝닝이 탈수와 탈진 증세로 인해 예정된 ‘K-WAVE’ 콘서트 무대에 오르지 못했다.

걸그룹 에스파 닝닝이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열린 첫 정규 앨범 ‘Armageddon’(아마겟돈)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4.5.27/뉴스1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일 공식 입장을 통해 닝닝이 리허설 도중 탈수와 탈진 증세를 보여 곧바로 병원에 방문했으며, 의료진으로부터 충분한 휴식이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닝닝은 이날 인천 영종도 인스파이어 아레나에서 열린 ‘케이 웨이브(K-WAVE) 콘서트 인기가요’ 무대에 오르지 못했고 닝닝을 제외한 카리나, 윈터, 지젤 세 멤버만 참여했다.

한편 에스파는 지난달 27일 첫 정규 앨범 ‘아마겟돈(Armageddon)’을 발매했다.

앨범에는 선공개 곡 ‘슈퍼노바(Supernova)’를 비롯해 더블 타이틀곡 ‘아마겟돈’ 등 총 10곡이 수록됐으며, 국내외 차트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소속사 SM은 닝닝의 건강 회복에 집중해 무대에 다시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닝닝의 빠른 쾌유를 바라는 팬들의 응원도 이어지고 있다.

다음은 에스파 닝닝 건강 이상 관련 SM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SM엔터테인먼트입니다.

에스파 닝닝의 금일 예정되어 있던 K-WAVE 무대 불참 관련 안내해 드립니다.

닝닝은 리허설 중 탈수 및 탈진 증세를 보여 곧바로 병원에 내원하였고, 충분한 안정과 휴식이 필요하다는 의료진 소견을 받았습니다.

이에 닝닝은 이번 K-WAVE 무대에 부득이하게 불참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리며,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사과드립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회복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에스파 지젤(왼쪽부터)과 카리나, 닝닝, 윈터가 29일 해외 일정을 위해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해 홍콩으로 출국하고 있다. 2024.3.29/뉴스1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