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길 깨물더라” EXID 하니가 ‘베드신’ 찍은 상대 배우에 대해 폭로했다

512

EXID 하니 최근 인터뷰 공개
‘사랑이라 말해요’ 비하인드
김영광과 찍은 촬영 에피소드

출처 : 판타G스팟
출처 : Youtube@에스콰이어 코리아

배우로 변신한 EXID 출신 하니(안희연)가 깜짝 놀랄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지난 24일 유튜브 채널 ‘에스콰이어 코리아’에는 ‘안희연, 촬영 중 정수리 물린 사건?’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 하니는 최근 공개된 디즈니 플러스 드라마 ‘사랑이라 말해요’에 대한 소개와 홍보, 본인에 대한 이야기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하니는 “재미있는 일이 하나 있었다. 극 중에서 김영광 오빠랑 제가 전 연인이다. 그래서 서로 감정이 좀 안 좋다”라며 촬영장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출처 : 사랑이라 말해요
출처 : 사랑이라 말해요

하니는 “촬영장에서도 오빠도 절 피해 다녔고, 저도 오빠를 좀 피해 다녔다. 막 살갑게 얘기하고 이런 장면도 없었다. 나는 항상 슬프게 있었고 오빠는 항상 저를 거절했다. 그런 내용만을 찍다가 갑자기 과거 회상 신을 촬영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둘이 침대에서 꽁냥꽁냥 하는 장면을 찍게 돼 너무 민망했다. 오빠도 민망했는지 뽀뽀 같은 스킨십 장면을 찍다가 갑자기 제 정수리를 깨물더라”라고 전했다.

하니는 “저는 진짜 빵 터졌다. 그게 좀 예쁘게 담긴 것 같다. 굉장히 당황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날 하니는 ‘사랑이라 말해요’에 대해 “인물들의 성장이다. 모두가 함께 성장하면서 노력하는 시도들이 나올 것 같다. 그러한 부분들이 기대가 되고 함께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하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출처 : Instagram@ahnanihh
출처 : Instagram@ahnanihh

하니는 지난 2012년 EXID로 데뷔해 ‘역주행의 아이콘’으로 활약했으며, 본명 안희연으로 배우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하니(안희연)는 드라마 ‘아직 낫서른’, ‘유 레이즈 미 업’, ‘아이돌’, 영화 ‘어른들은 몰라요’ 등 배우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으며, 최근 쿠팡플레이 오리지널 ‘판타G스팟’을 통해 화제를 모았다.

한편 하니가 출연한 ‘사랑이라 말해요’는 복수에 호기롭게 뛰어든 여자 ‘​우주’​와 복수의 대상이 된 남자 ‘​동진’​, 만나지 말았어야 할 두 남녀의 감성 로맨스로, 지난달 22일부터 매주 수요일 공개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