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약 비하 논란 터졌던 ‘닥터 차정숙’, 또 터진 논란에 고개 숙였다

248

화제 드라마 ‘닥터 차정숙’
크론병 묘사 논란에 사과
앞서 한약 비하 논란도 겪어

출처 : 닥터 차정숙
출처 : 닥터 차정숙

화제의 드라마 ‘닥터 차정숙’이 인기와 별개로 논란을 겪고 있다.

지난 10일 JTBC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닥터 차정숙’에 애정을 갖고 시청해 주시는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지난 5월 6일 7화에서 방송된 특정 질환 에피소드로 환자분들과 가족분들께 상처를 드린 점 사과드립니다”라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제작진은 “해당 에피소드는 크론병 증세 중에서도 중증도 만성 합병증을 가진 환자의 특정 케이스를 다루려 한 것이나, 내용 전개 과정에서 일반적인 크론병 사례가 아니라는 설명이 미흡하였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투병 중인 환자분들의 고통과 우울감을 가볍게 다루려는 의도가 전혀 없었음을 말씀드리며, 드라마 시청에 불편함이 없도록 더욱 주의하여 제작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출처 : 닥터 차정숙
출처 : 닥터 차정숙

앞서 방송된 ‘닥터 차정숙’ 7화에서는 크론병을 앓고 있는 환자가 삶을 비관해 유서를 쓰고 자살 시도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또한 해당 인물은 “어떻게 이런 못된 병을 숨기고 결혼을 할 수 있나?”, “이 병 유전도 된다면서” 등 비난을 받기도 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환우와 가족들이 상처받을 내용이었다”, “질병에 대해 정확하지 않은 내용과 부정적인 편견을 심어주고 있다”, “어린 환우도 많은 병이다. 어떻게 이럴 수 있냐?” 등 항의했다.

또한 ‘닥터 차정숙’은 지난 1~2회 방송분에서도 논란을 겪었다.

출처 : 닥터 차정숙
출처 : 닥터 차정숙

당시 차정숙(엄정화 분)이 급성 간엽으로 입원하자 그 원인을 ‘한약’에서 찾는 장면이다.

또한 “이렇게 된 건 사돈 탓이 제일 크지 않냐. 이게 다 그 싸구려 보약 때문 아니냐?”라는 대사 역시 한약을 비하하는 발언으로 지적됐다.

이후 논란이 되자 제작진 측은 해당 장면을 편집, ‘한약’이라는 단어를 묵음 처리했다.

한편 논란과 별개로 ‘닥터 차정숙’은 전국 16.2%, 수도권 16.9%(닐슨코리아 집계)의 높은 시청률로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