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태용, 스페인 럭셔리 패션브랜드 글로벌 앰배서더로 발탁됐다

210

그룹 NCT 태용이 스페인 대표 패션하우스 로에베 브랜드의 글로벌 앰배서더로 발탁됐다.

로에베는 태용을 새로운 글로벌 앰배서더로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NCT 태용이 SM 新유닛 NCT 도재정의 스페셜 론칭쇼 포토콜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이하 뉴스1

평소 패션에 관심이 많은 태용은 실제로 로에베의 오랜 팬으로써 브랜드의 혁신적인 디자인과 장인정신을 지지해 왔다.

태용은 앰배서더로서의 첫 번째 공식 행사로 파리에서 열리는 로에베 2024 봄-여름 남성 컬렉션 런웨이 쇼에 참석할 예정이다.

로에베의 크리에티브 디렉터 조나단 앤더슨은 “태용을 로에베 패밀리로 맞이하게 돼 매우 기쁘다. 그는 로에베와 오랫동안 특별한 유대 관계를 형성해 왔으며, 다양한 로에베의 피스들을 그만의 독창적인 스타일로 완벽하게 소화해 냈다. 그뿐만 아니라 작곡, 퍼포먼스, 비주얼 크리에이션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굉장한 속도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그와 함께할 협업이 무척 기대된다”고 말했다.

NCT 태용이 미니 1집 ‘샤랄라(SHALALA)’ 쇼케이스에서 타이틀 곡을 선보이고 있다.

태용 역시 “로에베의 글로벌 앰배서더로 함께하게 돼 영광이고 감사하다. 로에베의 오랜 팬으로, 로에베의 디자인뿐만 아니라 브랜드 고유의 감성이나 철학에서 영감을 많이 받아왔다. 앞으로 로에베와 함께할 여정이 매우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태용은 지난 5일 데뷔 7년 만에 첫 미니앨범 ‘SHALALA’(샤랄라)를 발표, 첫 솔로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특히 이번 앨범에 수록된 7곡 전곡의 작사, 작곡에 참여, 출중한 랩과 퍼포먼스 등을 선보여 솔로 아티스트로서 뛰어난 역량을 입증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