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석 “지난번 ‘놀라운 토요일’ 출연 후 마음 불편했다”…갑자기 왜?

2000

배우 유연석이 tvN ‘놀라운 토요일’에 다시 출격했다.

지난 8일 방송된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는 오는 21일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예능 ‘브로 앤 마블’에서 활약을 예고한 유연석, 가수 규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하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캡처

벌써 세 번째 ‘놀토’ 방문인 유연석은 과거 자신의 의견을 굽히지 않고, 고집쟁이 면모를 자랑해 ‘안 씨 고집’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붐이 “오늘도 고집을 장착하고 왔냐”고 묻자, 유연석은 “그날 경청하겠다고 다짐했는데, 녹화하고 보니 ‘사람은 안 변하는 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마음이 좀 불편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이번에는 마음 편하게 하고 싶은 대로 하겠다. 고집부리지 않고 게임 천재 규현이 얘기는 반드시 경청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를 들은 규현은 “내 얘기를 듣겠다고 하는데 전혀 그런 적이 없다. (‘브로 앤 마블’에서도) 본인 마음대로 지르고, 자기 마음대로 한다”라고 울분을 토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도 유연석이 “그래도 다 맞히지 않냐”고 하자 “믿을만한 고집이다”라고 답해 훈훈함을 안겼다.

tvN ‘놀라운 토요일’은 전국 시장 속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 가사 받아쓰기 게임을 하는 세대 초월 음악 예능이다.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 방송된다.

+1
1
+1
0
+1
2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