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간녀 소송’에서 패소한 여배우, 피해자가 공개한 문자 내용 보니…

2227

상간녀 소송 일부 패소한 여배우
소혜리로 활동 중인 하나경 과거
불륜남 아내가 공개한 메시지 화제

출처 : Youtube@양양이

배우 하나경상간녀 소송에서 일부 패소해서 화제다.

지난 18일 부산지방법원 동부지원 민사6단독은 “A씨가 하나경을 상대로 제기한 상간녀 손해배상 소송에서 하나경이 A씨에게 1,500만 원을 지급하라”라는 일부 승소 판결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하나경에게 상간녀 소송을 제기한 불륜남의 아내인 A씨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입장을 밝혔다.

A씨는 “하나경 측에서 먼저 남편과 자신의 관계 등을 폭로하고, 끝까지 거짓말을 하는 와중에도 일부 승소를 받아서 아쉬움이 남는다. 그래서 하나경이 죄를 뉘우칠지 모르겠다”라고 밝혔다.

A씨의 인터뷰가 공개되자, 지난해 유튜브 채널 ‘양양이’에 올라온 ‘상간녀 H 배우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뒤늦게 화제를 모으고 있다.

당시 영상에 출연한 A씨는 하나경을 ‘여배우 H’로 언급하며 불륜 사실을 폭로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A씨는 “남편이 사업 중 참석한 룸살롱 접대 자리에서 2차 안 하는 아가씨를 앉혀줬는데 그게 H 배우였다”라며 두 사람의 시작을 밝혔다.

또한 A씨는 발신자 표시 제한이 걸린 전화와 아이 초음파 사진을 받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면서 하나경이 보낸 것으로 추정되는 메시지도 공개했다.

A씨에 따르면 상대는 “결국 이런 말 안 하려고 했는데 자존심도 없나 봐요? 그렇게 밖에서 그런 짓 한 남자 받아주시고요. 그럼 밖에서 싸질러 놓은 거 ○○○이 거지면 좀 도와줘서 일 처리 좀 해주시지”라고 폭언했다.

이어 “지가 임신시킨다고 하루에 2~3번 XX 해놓고, 내가 이때까지 여자 중 XX 최고라고 하더라. 넌 자궁 안 좋아 불임이라 임신 못 한다고 성관계 안 했다며. 그래서 나 임신시켰으면 뒤처리는 책임져야 하는 게 사람 도리 아닌가? 남편 관리 못 하시니까 이제라도 관리 좀 하세요”라는 말도 전했다.

이에 A씨는 정신과 약을 먹을 정도로 충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1
1
+1
0
+1
1
+1
2
+1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