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분간 회복에 전념” 세븐틴 에스쿱스, 안타까운 소식 전했다

834
그룹 세븐틴(SEVENTEEN) 에스쿱스 © News1 권현진 기자
그룹 세븐틴(SEVENTEEN) 에스쿱스 © News1 권현진 기자

그룹 세븐틴 멤버 에스쿱스가 좌측슬관절 전방십자인대파열로 인해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17일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에스쿱스는 지난 10일 콘텐츠 제작을 위한 구기종목 촬영 중 착지 과정에서 왼쪽 무릎 부상을 당했다”라며 “사고 직후 즉시 병원으로 이동해 MRI를 비롯한 정밀 검사를 진행했고, 좌측슬관절 전방십자인대파열로 치료와 수술이 필요하다는 진단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 아티스트는 의료진 소견에 따라 수술 전 필요한 의료적 조치를 받고 있으며, 빠른 시일 내에 수술을 받을 예정”이라며 “이번 부상으로 인해 에스쿱스는 당분간 대부분의 공식활동에 참여하기 어려우며, 수술 및 재활을 통한 회복에 전념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스케줄에 모두 참여하겠다는 아티스트의 의지가 매우 강한 상황이나, 당사는 의료진의 소견과 아티스트의 회복을 최우선에 두고 향후 활동을 유동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9월 6~7일 도쿄 돔, 11월 23~24일 베루나 돔(사이타마), 11월 30일과 12월 2~3일 반테린 돔 나고야, 12월 7일과 9~10일 교세라 돔 오사카, 12월 16~17일 후쿠오카 페이페이 돔 등 일본 5개 도시에서 투어 ”팔로우’ 투 재팬’을 펼칠 예정이다.

+1
0
+1
0
+1
0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