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민♥원혁 반대했던 이용식… 20일 결혼 계획 최초로 공개한다

258

개그맨 이용식이 딸 이수민의 결혼 계획을 최초로 공개한다.

20일 방송되는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 데뷔 49년 차, ‘뽀식이’ 이용식이 출연해 예비 사위 원혁과 함께 행사를 다니며 한층 더 가깝게 지내고 있는 일상을 공개한다.

이용식-이수민-원혁 / TV조선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용식과 가족들은 회를 좋아하는 원혁을 위해 부산의 자갈치 시장을 방문했다. 이용식 패밀리 등장과 동시에 시장 상인들은 “사위 최고!”, “사위 잘 봤다” 등 원혁을 향한 응원을 끊임없이 보냈다. 이용식 패밀리는 원혁의 ‘면치기’가 아닌 ‘회치기’ 특기를 보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가졌다.

자연스럽게 결혼 이야기도 이어졌다. 이용식은 “크리스마스가 지나기 전 상견례를 마치고 내년 4월 수민과 원혁의 결혼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 자신의 데뷔와 생일, 수민의 생일이 모두 4월이라면서 “4월을 축제의 달로 만들고 싶다”라고 덧붙인다.

이용식은 “(수민아, 혁아) 잘 살아. 내가 언제까지 너희들을 지켜줄지 모르겠지만 악착같이 지켜줄게. 기적이 일어나서 너희들이 만난 거다. 잘못해도 서로 용서하고,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원혁 널 믿는다”라면서 예비 사위에게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이용식 딸 이수민은 ‘미스터트롯2’ 참가자이자 뮤지컬 배우 원혁과 2년간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은 결혼을 원하고 있었지만 이용식은 원혁을 만나기조차 거부하는 상태였다. 이런 이용식이 두 사람의 결혼 계획을 최초로 공개해 관심이 쏠린다.

‘스타다큐 마이웨이’는 이날 오후 7시 50분 방송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