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걸’ 제작발표회서 고현정이 생짜 신인 이한별한테 한 행동, 다들 놀라고 있다

1855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마스크걸’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마스크걸’은 공개 직후 국내를 비롯해 일본,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태국, 대만, 베트남 등 7개국에서 넷플릭스 시리즈 톱 10 랭킹 1위를 차지했다. 뿐만 아니라 글로벌 랭킹에서는 5위에 이름을 올리는 기염을 토했다.

‘마스크걸’에서 3인 1역(김모미 역) 연기 보여준 고현정, 나나, 이한별. / 넷플릭스 제공
이런 가운데 재조명받고 있는 내용이 하나 있다. 바로 ‘마스크걸’ 주연 배우들이 제작발표회에서 보여준 행동들이다.

지난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는 ‘마스크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제작발표회에는 극 중 주인공인 김모미 역(3인 1역)을 함께 맡은 배우 고현정, 나나, 이한별 등이 참석해 포토 라인 앞에 섰다.

이날 고현정이 이한별에게 한 행동이 유튜브, SNS 등에 영상으로 퍼지며 크게 화제를 모았다.

‘마스크걸’ 제작발표회에서 포착된 주연 배우들의 훈훈한 모습이 SNS에 퍼지며 화제를 모았다. / 트위터

데뷔작 ‘마스크걸’을 통해 많은 이들 앞에 처음으로 서게 된 이한별은 제작발표회 같은 공식석상이 낯선 듯 긴장한 모습이 역력했다. 그러자 고현정은 이를 캐치한 듯 이한별을 자연스럽게 센터 자리로 가게 하는 등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신인 후배를 위해 한참 선배인 고현정이 보여준 센스 있는 배려가 특히 눈길을 끌었다.

고현정뿐만 아니라 나나 역시 카메라 앞에서 굳은 이한별을 긴장을 풀어주기 위해 손을 잡아주는 등 배려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나나는 제작발표회 내내 이한별 옆에 꼭 붙어 이것저것 세심하게 챙겨줬다는 후문이 전해지기도 했다.

이처럼 ‘마스크걸’에서 김모미 역을 함께 맡은 고현정, 나나, 이한별이 보여준 따뜻한 팀워크가 많은 이들에게 훈훈함을 안겼다.

배우 고현정이 지난 16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마스크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이하 뉴스1
배우 나나가 지난 16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마스크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배우 이한별이 지난 16일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마스크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이한별은 고현정과의 첫 만남을 떠올리며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이한별은 “저를 처음 보시고 안아주셨다. 같은 역할이라 영향을 줄 수밖에 없어서 걱정했는데, 저를 처음 보시고 ‘네가 김모미A니?’라고 말해주셨다”며 “캐릭터 이름을 불러주시며 환하게 웃어주시더라. 환대받아 마음 따뜻했다”고 밝혔다.

‘마스크걸’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진 평범한 직장인 김모미가 밤마다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인터넷 방송 BJ로 활동하면서 의도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지난 18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동시 공개됐다. 고현정, 나나, 이한별 외에 배우 염혜란, 안재홍 등이 출연해 열연을 펼쳤다.

‘마스크걸’ 스틸컷. / 넷플릭스 제공
+1
1
+1
3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