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봉준호, BTS, 박재범 중 월클라인서 빠져야 할 사람…농담 후 훈훈한 마무리

626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 캡처

토트넘 홋스퍼 주장인 축구선수 손흥민이 가수 박재범과 사회관계망서비스(SBNS) .맞팔'(맞팔로우)을 한 훈훈한 모습으로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에는 ‘손흥민에게 월클라인에서 누구를 뺄지 묻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손흥민은 이용주의 “박재범이 누구인지 알지?”라는 질문에 “그럼”이라고 답했다.

이용주는 “박재범의 가사 중에 이런 게 있다”며 “월클라인 손흥민, 봉준호, BTS, 박재범 렛츠 고(Let’s go)”라고 말했다.

이에 손흥민은 “나 그거 봤어”라며 “그런데 사실이 아니지”라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그는 김민수의 “재범이형이 빠져야 하지 않나”라는 말에 “그것도 맞긴 한 것 같다”면서도 두 손을 황급히 내저으며 “농담인 거 아시죠?”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박재범, 손흥민 인스타그램 스토리
박재범, 손흥민 인스타그램 스토리

이후 박재범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해당 영상을 보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재했다.

박재범은 멍한 눈빛으로 영상을 시청하며 눈물을 흘리는 모습을 연출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이에 손흥민은 해당 영상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리그램한 후 영문으로 “미안해요, 농담이었어요, 제이팍 당신은 월드 클래스입니다”라고 남겼다.

그러자 박재범도 손흥민의 게시물을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리그램한 뒤 “당신은 전설”이라고 영문으로 남기며 훈훈한 모습을 보여줬다.

특히 두 사람은 서로의 계정을 맞팔로우 한 상태로 알려지며 더욱 주목받았다.

+1
0
+1
1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