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에 남편의 이상 행동으로 잠들 수 없다는 배우

226

신혼에 마냥 행복해야 할 정유미가 남편 때문에 잠들지 못한다고 한다. 바로 신작 에서의 이야기다.

남편의 수면 중 이상 행동으로 인해 잠 못들고 괴로운 정유미, 그리고 당사자 이선균의 조금은 공포스러운 이야기는 현재 극장에서 상영 중인 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잠드는 순간 시작되는 끔찍한 공포, 영화 ‘잠’

'잠'의 한 장면.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잠’의 한 장면.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잠’은 행복한 신혼부부 현수와 수진을 악몽처럼 덮친 남편 현수의 수면 중 이상행동, 잠드는 순간 시작되는 끔찍한 공포의 비밀을 풀기 위해 애쓰는 두 사람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행복한 신혼부부 현수(이선균)와 수진(정유미). 어느 날, 옆에 잠든 남편 현수가 “누가 들어왔어”라며 중얼거린다. 그날 이후, 잠들면 마치 다른 사람처럼 변하는 현수. 깨어나면 아무것도 기억하지 못하는 현수는 잠들면 가족들을 해칠까 두려움을 느끼고 수진은 매일 잠드는 순간 시작되는 끔찍한 공포 때문에 잠들지 못한다. 치료도 받아보지만 현수의 수면 중 이상 행동은 점점 더 위험해져가고 수진은 곧 태어날 아이까지 위험에 빠질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갖은 노력을 다한다.

정유미가 연기한 수진은 잠드는 순간 낯선 사람으로 변해버리는 남편 때문에 매일 밤 찾아오는 공포에 휩싸이며 잠들지 못하는 아내다. 잠이 든 채 온 집안을 서성거리며 기묘한 일들을 벌이는 현수를 바라보며 불안해하고, 다음날 현수의 수면 중 이상행동이 남긴 흔적들로 당혹감을 느낀다.

이선균이 연기한 현수는 어느 날 갑자기 시작된 수면 중 이상행동으로, 아내 수진을 공포에 떨게 할 뿐만 아니라, 자기 자신마저 위험에 빠뜨리는 남편이다. 평온한 모습으로 잠든 그가 잠시 후 전혀 낯선 사람으로 깨어나 드러내는 이중적인 모습은 러닝타임 내내 예측할 수 없는 사건들을 만들어내며 숨 막히는 서스펜스를 선사한다.

감독: 유재선 / 출연: 정유미, 이선균 / 제작: 루이스픽쳐스 / 배급: 쏠레어파트너스, 롯데엔터테인먼트, 바이포엠스튜디오 / 러닝타임: 94분 / 관람등급: 15세관람가 / 개봉: 9월6일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