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덱스, 올해 가장 잘 산 주식”…더욱 뜨거워진 ‘솔로지옥3’ 플러팅 전쟁 시작된다

132

핫한 참가자들이 모여 지옥도와 천국도를 오가며 최종적으로 커플을 만들어내는 솔로지옥이 시즌3로 돌아왔다.

넷플릭스 예능프로그램 ‘솔로지옥3’ 포스터 / 넷플릭스 제공

4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넷플릭스 예능프로그램 ‘솔로지옥3’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현장에는 김재원 PD와 김정현 PD, 방송인 홍진경, 덱스, 배우 이다희, 가수 규현, 랩퍼 한해 등이 참석했다.

‘솔로지옥3’는 커플이 돼야만 나갈 수 있는 외딴섬 지옥도에서 펼쳐질 솔로들의 솔직하고 화끈한 만남 리얼리티쇼다.

솔로지옥 시즌1은 앞서 넷플릭스 한국 예능프로그램 최초로 글로벌 TOP10 TV쇼 부문 4위에 올랐고, 시즌2는 시즌1의 누적 시청 시간을 뛰어넘을 만큼 많은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그 열기에 힘입어 솔로지옥 시즌3가 제작됐다.

(왼쪽부터)MC 이다희와 덱스, 규현, 한해, 송진경이 4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솔로지옥’ 시즌3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스1

덱스는 지난 시즌2 출연자에서 이번 시즌3 MC로 새롭게 합류했다.

김재원 PD는 “솔로지옥을 연출하면서 ‘세상에서 가장 핫한 지옥’이라고 수식어를 붙여왔다. 덱스 씨가 합류하면서 그걸 진짜로 만들어준 것 같다”며 “올해 가장 잘 산, 핫 한 주식이 덱스 씨다. 덱스 씨가 MC로 합류하면서 수식어에 걸맞은 프로그램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솔로지옥3’는 천국도와 지옥도의 정체성을 한층 더 강화해 지옥도는 더 지옥같이 천국도는 더 천국같이 연출했다.

홍진경은 지옥도에 대해 “환경이 정말 많이 변화했다. 조금 더 비좁아지고 불편해진 작은 컨테이너 안에서 생활한다. 정말 열악한 환경이다”라고 답했다. 이다희는 천국도에 대해 “낯선 장소가 주는 설렘이 가득했다”며 “시즌3 천국도는 야외 수영장이 정말 예뻤다. 로맨틱한 장면들이 수영장에서 탄생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해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방송인 덱스가 4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솔로지옥’ 시즌3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스1

김재원 PD는 “시즌2 때 너무 똑같았다는 시청자 의견이 많았다. 그래서 정말 많은 걸 바꿨다”며 “시즌3에 새로운 룰이 도입됐다. 첫날 만나자마자 천국도를 간다. 또 숨은 룰 하나가 더 있는데 정말 자신 있게 준비했다”며 “방송을 통해서 꼭 봐달라”고 덧붙였다.

또 이번 시즌3에는 농구선수 이관희가 출연한다. 예고편 속 목소리로 화제가 됐던 이관희는 방송에서도 엄청난 매력을 발산했다. 한해는 “이관희 지옥이 아니었나 싶었다. 정말 매력적이었다. 저도 연애 프로그램을 많이 봤지만 이런 참가자가 없었다”고 전했다.

김재원 PD가 4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솔로지옥’ 시즌3 제작발표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뉴스1

‘솔로지옥3’ MC들은 이번 시즌3 관전 포인트는 ‘플러팅’이라고 답했다.

덱스는 “플러팅 전문가인 제 입장에서 봐도 저건 좀 빠르지 않나 싶었다”며 “시즌2에서는 직접적인 무언가는 없었다. 근데 시즌3에서는 무언가가 좀 있었다. 직접적이고 과감한 상황의 연속이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시즌2는 ‘은근슬쩍 플러팅’이었는데 시즌3는 ‘나 작정하고 너 꼬실 거야’라는 플러팅이었다. 시즌2와는 분위기가 매우 달랐다”고 말해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홍진경은 “날 것 그대로의 섬세한 감정선을 볼 수 있다. 진짜 사랑이 무엇인지 알고 싶다면 ‘솔로지옥3’를 선택했으면 좋겠다. 정말 후회 없을 거다”라고 시청을 당부했다.

(왼쪽부터)김정현 PD와 김재원 PD, MC 덱스, 한해, 규현, 이다희, 홍진경이 4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솔로지옥’ 시즌3 제작발표회에서 인터뷰를 진행 중이다. / 뉴스1

‘솔로지옥3’는 다가오는 12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