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집+편의점 정도라는 카페 수

330

소울드레서는 우리가 만들어가는 소중한 공간입니다.
댓글 작성 시 타인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다해주세요.

https://news.kbs.co.kr/news/mobile/view/view.do?ncd=7889049

KBS가 상권 분석 업체 오픈업과 함께 신용카드 단말기를 기준으로 업종별 매장 수를 따져보니 2019년 7만 개 미만이던 카페 수가 지난해 10만 개를 넘어섰습니다.

카페 숫자는 자영업 과열 업종으로 꼽히는 치킨집과 편의점을 합친 것과 비슷한 규모가 됐습니다.

업종 특성상 집집마다 메뉴도 거의 같습니다.

주로 이른 은퇴 뒤 창업을 택했던 과거와 달리 최근엔 이삼십대도 창업에 적극적으로 뛰어들고 있습니다.

창업비용이 상대적으로 적고 숙련도 면에서 진입장벽이 낮다는 점은 카페 창업이 증가하는 원인으로 꼽힙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