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이 개량한 다양한 동물들…jpg – 실시간 베스트 갤러리

43
3ea8dc2afcdd37a823ed86e74281716f7733da0d584d7985af7d886b33c79c13530206b03f4942a62c63feb9

7ee58773e6853da73fe781e612d02765b507081dfed569d8ae14e6cbfc702446c56b9d243a5e371bad0506f670dd47

닭(chicken)

+원종-적색야계(red junglefowl)

아시아의 밀림에 서식하는 야생 닭. 흔히 보는 닭과 흡사하지만 좀더 날렵하게 생겼다.

달리기와 비행에 능하며, 아주 높이 도약할 수 있다.

이 적색야계는 가축화된 모든 닭의 원종으로 알려져 있다.

개량종

7aec8025b0823af06dbd87b34f897565eb1481f73f8d5171f02fab3656f8c4601c73a24e126ecdbb7fcd7fb2566ac6

세라마(serama).

가장 작은 품종의 닭이다. 가슴이 앞으로 튀어나오고 마치 직립한 듯한 특이한 모습을 띤다.

가슴이 심하게 튀어나온 개체들은 잘 걷지 못하기도 한다.

7cbcd173b48469a437ef87b744d47d3b915fa6735f5b99d7f95911e139e52113ad2290e751c8a8ee616e9f3cd5cd98

브로일러(broiler).

식용으로 개량된 품종이다.

이들의 몸은 굉장한 속도로 성장하고 아주 비대해지기 때문에 다리가 무거운 몸을 감당하지 못해 앉은뱅이가 되는 경우도 있다.

7bead17fb18b3aa437ec8ee21789266d83fccbc808916ad30e7ac2e7ed3f48160dd7ee048d79d357f9a55a19ad98a682

실키(silkie).

깃털보다는 포유류의 털같은 가느다랗고 풍성한 털이 온 몸을 뒤덮고 있다.

7dee8222b6d461f637ba87b642d3263f7aa4953db6182b421fb0eaa3db9c2acad852371009efbae00c8e56ac8c9f4be2

오나가도리 또는 긴꼬리닭(onagadori).

땅에 끌릴 정도로 긴 꼬리깃을 갖는다.

7eee8675b68b39f16cbc85b14fd2746e12dc83355d6fec62960ddd40379407534502ca86dec373153b008866e1ca9a

자보(japanese bantam).차보 또는 당닭이라고도 한다.

몸집이 작고 다리가 짧아 날개가 땅에 닿기도 한다.

7bbf8127b68761f53defd0b74fd4253be3573c51e794cea8c788734c9b1520d69976c529c39df7111bfee90fe60bea

코친(cochin).

두툼하고 둥근 체형을 가지고 있으며 발에도 많은 털이 나 있다.

2fe48027e0d63bf539bb82e74e88706b13084f1b1ad4740a1621d05183680d635e785b95f6962493013f274e21cbb6bb

집비둘기(pigeon)

원종-바위비둘기(rock pigeon)

민첩하고 영리하며, 강인한 야생의 비둘기.

대도시에서 흔히 보이는 비둘기와 크게 다르지는 않다.

개량종

2fe5d67fb28568a737bad7ec47d4763ee06a17a0e9e0309d98cf9f897c6431750b74eb1181da3cbc089ff1fd17f023

2bec897fb6d43af16bea87b14186276e431673385e42f68d87eab55c1bb066ceb226fda74fce4b001b81b84c8e8a86

74e58973e4d06ff73de782e313d3226b5f1e87ee2b44c11c7f2ca2f259121de8660aea0f911a806e3598eae78d545494

공작비둘기(fantail pigeon).

색상은 다양하며 공작처럼 넓게 펼쳐진 꼬리깃을 가지고 있다.

74bc8374b1803aa43fbe8fec14d4226d5e2d284bf9863526a931b2d0c47513230854f731d01ce0fa38ef04561c1427

28e48074e68760a23fb98fb646887c6bdaa4660af4eabe92ad0a1b6d107a14e2e720d6eaeaccb73b4fe9450636b17d9e

자코뱅(jacobin).

목 주변의 깃털이 길게 솟아올라 마치 목도리를 두른 것처럼 보인다.

2fb98627e1d46ef03ebc84b34281216f8a918dcc80cff5904aeb9e13347e66254bb3022e18fd7b74b2270db60f2501

2eb9d37fe48768a337bb81e244d4763eded60ca874e2a9ab987ce45cb6f048d24af1375a507f8cfbcc22f2e7a7c5bc

오리엔탈 프릴(oriental frill).

아주 짧은 부리와 독특한 무늬, 발에 난 털이 특징이다. 국내에서는 앵무비둘기로 불리기도 한다.

7bebd325b6803af33fe981e415d3276534c531a190a4a4119a34f784e3846f0821f61fec3ac468d21e02a16de467bc

비슷하게 생긴 터빗(turbit)품종도 앵무비둘기라고 불린다.

79b9d427b28561f46aec84b14588763e5623fa3f934af189636d67cc42e95358851e8a4e3de15642b086df2e0baede

롤러(roller pigeon).

겉보기에는 평범한 비둘기 같다.

이들의 특징은 비행할 때 드러난다.

비행하다가 갑자기 빙글빙글 돌며 곤두박질을 치고, 다시 날아오르기를 반복한다.

이것은 일종의 정신적 장애를 인위적으로 대물림시킨 결과이다.

7eecd571b5863df33ded85e610d3266b0be2f77a62235b6de6735480b04c5092770cc98431f1a1bdebf201dc65137b

양(sheep)

원종-무플론(mouflon)

산악 지대에 서식하는 경계심 많고 날랜 야생 양.

가축 숫양의 둥글게 말린 뿔은 무플론으로부터 물려받은 것이다.
개량종

7ab88923b38169f66be985e14f89766d25c1977d686188e381edfde7dfeab90cff0f1e5f96d8e6a32cbe648dbcec4a46

메리노 양(merino).

가장 대표적인 면양으로 품질 좋은 털을 많이 생산하기 때문에 널리 길러진다.

78bf8276bd8369f53ee6d7e146d27c6b18577458fbc2a68308fb0dc81189b4e82b8e12799584dde3e6c325018f98f29e

(야생으로 도망쳐 오랫동안 방치된 양)

이들의 털은 심하게 곱슬거리며 길게 자라나기 때문에 인간이 정기적으로 깎아주지 않으면 생존이 힘들다.

2cbfd424bdd160f536e984e34081703933a48c2da83b70ba441e1cdbd67874ddfddfeab9e5a537b6d5b28894558d94

금붕어(goldfish)

원종-붕어(crucian carp)

붕어의 짙은 체색은 이들이 서식지의 탁한 물에서 몸을 숨길 수 있게 해준다.

79ed8522e3d73bff68ed87b61583213fd8e8f1ca5043d0fea1da604a71d893426af286625e7c7cc32af7cced1b5859

2fb8d625e78b3da33bbd8ee2448620380c88e24297baa666edf09e6a39f70469fede4f161acc5f368f19ff4579a130

검은 붕어로부터 붉은색의 돌연변이가 나왔고, 이 붉은 붕어가 금붕어들의 기원이 되었다.

붉은색 붕어의 자연 생존률은 극히 낮지만 운 좋게도 잡아먹히기 전에 인간에게 거두어진 것이다.
개량종

74e9d674b68261f26feb83e146d3756ed9288149054b0eb2f8b84fac34d0b998da424d23206494dad8ab80355f553c

코메트 금붕어(comet goldfish). 

이 품종은 조상인 붕어처럼 외꼬리를 가진다.

2ebc8474e3d139f66cb98eb04f86276fe9bf27607ea96811d37d3be0b99d554c45cdbb38f74357fff14ae6ccdf646f

대부분의 금붕어들은 양쪽으로 갈라진 꼬리지느러미를 가지고 있다. 이런 꼬리로는 추진력이 잘 나오지 않는다.

7abf8174e1876df76dea83e44086743fb6929636f86e99af3ab33c7807ecda74500f0072e695e46840f29d8151b929

토좌금(tosakin).

아주 넓게 펼쳐진 꼬리지느러미를 가지고 있다. 토좌금은 금붕어 중에서도 가장 약하고 까다로운 종이다.

29b8d37fe7816efe6cebd2e51087223cf89a4f4d4e8dd88cd5331aad7260bce1710dbf0c75804cb55ea61fbad5608b

진주린(pearlscale goldfish).

크게 부푼 몸과 석회질이 침착되어 흰색을 띠는 비늘이 특징.

진주린은 특유의 체형 때문에 다른 금붕어들과의 경쟁에서도 밀린다.

2bbb847ebd806da56cbd8ee51584256abf5e282a9bfcba2d12cdc480521554126d574b9a8ea31ad52f719549b27ee148

정천안(celestial eye goldfish).

비대하고 위쪽을 향하는 안구는 이들이 먹이를 찾는 것을 힘들게 만든다.

7dbcd123bc803eff37bdd5ed4ed22564a8c5491655aeb96a8f4e45b2fc16407b25f6dee854f4c304b0becf4bc22b17

수포안(bubble eye goldfish).

각막에 림프액이 가득차 부풀면서 특징적인 모습

2ebed574b0d760a568ea81e04ed572687050e2d81ef1a2e1a2b329fe19239bf4d882fd66a8f03ef80800f06dc62984

카나리아(canary)

원종-야생 카나리아(wild canary)

사람들은 카나리아 하면 아름다운 노래를 부르는 노란색의 새를 생각하지만 야생의 카나리아는 얼룩덜룩한 보호색을 가진 올리브색의 새다.

 

개량종-

7eee8770b4846ff338e983ec4682763962ddcea8cc8303758a55b3ed989f11f2cf7cb0247b903be333a0a1db30138db0

글로스터 코로나(gloster corona).

머리의 깃털이 특이하게 자라나 마치 모자를 쓴 것처럼 보인다.

7fed8277bcd76fa239bdd5e24486756bc51136f3297aca810265267348538dab916c5799ba441dc2ef4c9652f32c03

곱슬카나리아 또는 프릴카나리아(frilled canary).

몸의 깃털들이 다양한 방향으로 뻗는다.

78bc8770e1d368a03dbe87b343d4206887ac43fd3c6baa3584d278cb18fc1ea5d25925e50b9cbce6aeaedf423e9be86a

기보소(히보소) 에스퍄놀(giboso espanol).

개인적으로 가장 기묘한 개량종이라고 생각하는 품종.

다리는 위로 쭉 뻗어있고, 몸통은 수직으로 서 있으며, 목과 머리는 아래로 길게 늘어뜨려져 있다.

29ea8576b68a6ba26aef83e317d4753fb4d49b108c4931d296f59986e3b8e35f5e68bc60bc14cc619a4d3e71bb61af

집토끼(domestic rabbit)

원종-굴토끼(european rabbit)

유럽에 서식하는 야생 토끼로 모든 가축 토끼의 기원이다.

참고로 한국의 멧토끼(korean hare)와는 많이 다른 종이며 두 종 사이에서는 잡종도 생산되지 않는다.

개량종-

7dea8474e08b3ca06fee87b714847469367dd211505818459b77a8d6d6a6d1d64cae0d9254b3fb941c3f3fb359c4e3

앙고라(angora rabbit).

털을 얻기 위해 개량한 품종으로 털이 아주 길게 자란다.

7cecd423b2866df06be782e44f8075392b99e3a0ec1f660431979404a55e1c0e779847c537451c199c4b02a80a6118

렉스(rex).

모피를 얻기 위해 개량한 품종이다. 털이 아주 짧고 벨벳같기 때문에 비와 추위에 약하다.

79ec8877b3d16ffe3eba86b04e85706b5ace1f282a58cdc813bb072eaf4930655205e9f92059c7d24fada4642af0c0

롭(또는 롭이어)(lop rabbit).

애완용으로 개량되었다.

귀가 처져있기 때문에 꾸준히 귀 관리를 해주지 않으면 습기가 차고 병에 쉽게 걸린다.

7ab8d522b58a3ca56cead0b7468577389924bc29dd6081e6a0966f9126439a0b7397dcb852c0f878e2e20cd18ccb1d70

집고양이(domestic cat)

원종-리비아고양이(african wildcat)

건조 지대에 서식하는 야생 고양이. 모든 집고양이 품종의 기원으로 추측된다.

개량종-

2bbcd622b3d63ea73cedd7e742867664035ec79f4686b8afbdd0c804fb47f9199c66a0f637adcc4ef500ff86c88a2f

스핑크스(sphynx).

털이 없는 고양이로 알려져 있지만 사실은 솜털같은 아주 짧은 털이 나 있다.

74ec8975b6876ef637b98fe444887d6a02030e1dd8472b40a3f695d2bb4800524b626726ce73fffa06c538bc4d6bcf

먼치킨(munchkin).

다리가 짧아진 품종.

79ed8727e6d168f73dead2e512d07438b6c1ed86d9349d7c6b8fd1f9e88c43af083a5c6d8708f143f3e3ae39b6d0b422

개(dog)

원종-유라시아 늑대(Eurasian wolf)

유라시아 늑대는 회색늑대의 아종으로, 중국,몽골,러시아,유럽,스칸디나비아 반도 등 유라시아 대륙의 여러 국가들에 서식한다.

아시아와 유럽 중 어느 지역에서 개가 탄생했는지에 대한 논쟁이 꾸준히 이어져 왔으나

최근의 연구에 따르면 개는 아시아와 유럽 양쪽에서 각각 가축화된 것이라고 한다.

이후 인간이 장거리를 이동하고 서로 다른 문명간의 교류가 이루어지며 양쪽의 개들이 섞여 현대의 개가 되었다.
개량종

7fbbd427bdd361f33fba83e14681216a7fc4a2375c852dfbdc515e4b3a2a74c6bfa2204ae794d79c98db4adb11af80

7aebd520e38b69f53bed82b314d4743ccbebba02c0f0fbef70fc2d26d6d13e66532f06d278f6b8c0a03b2e1ce221f6e2

79ef8871b6d73bfe6db98fe21382746ab4555e5b49d16b4fefe24621fd0398cd210105b59628f72c088f71ec90afb1e9

퍼그,보스턴테리어,시츄 등의 주둥이가 짧은 견종들.

78e88676b1836df438ba80e213832669e927f4ee6a740e113dc943cd4b9b890f763d08ea9c668c17806aaadd325301d9

웰시코기 같이 다리가 짧은 견종들.
이들 모두가 자연에서 살기에는 부적합한 특징들을 가지고 있다.

29ec8825b2833ba26db986e610d477659329e2e6a3bc9a6693cbb883e2456a7a7c51df1fea18dc96eb20f961275da4

어떤 사람들은 이런 개량된 동물들을 ‘열등하고 진화에 실패한 족속들’이라고 표현하기도 한다.

그러나 꼭 그렇지만은 않다.

비록 이들의 신체적 능력은 야생의 친척들에 비해 뒤떨어지지만

인간이라는 든든한 보호자 아래에서 생존에 필요한 모든 것을 제공받으며 더없는 번영을 누리고 있다.

인간이 동물을 이용함과 동시에, 동물도 인간을 이용하고 있는 것이다.

출처: 이론 갤러리 [원본 보기]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