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와㈜ 폴카독베이커리, ‘제1회 티비티 바자회’에 약 1천만 원 상당 간식 기부

87
사진=우리와주식회사 제공

사진=우리와주식회사 제공

[노트펫] 펫푸드 전문기업 우리와주식회사(이하 우리와㈜)의 프리미엄 간식 브랜드 ‘폴카독베이커리’는 지난 9일 유기견 구조 단체 ‘티비티 레스큐’가 주최한 ‘제1회 티비티 바자회’에 참여해 뜻깊은 기부에 동참했다고 12일 밝혔다.

우리와㈜에 따르면, 폴카독베이커리는 미국의 항구도시 보스턴에서 100% 천연 재료만 선별해 수작업으로 만드는 프리미엄 간식 브랜드이다. 유기견 출신인 ‘펄’을 위해 시작된 폴카독베이커리는 힘든 과거를 가진 펄과 같이 아픔을 겪은 구조견들을 위해 ‘제1회 티비티 바자회’에 동참했다.

지난 9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놀로스퀘어에서 진행된 ‘제1회 티비티 바자회’는 유기견 구조 단체 ‘티비티 레스큐’ 구조견들의 미납 치료 및 위탁비와 향후 티비티 구조견들을 위해 사용될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다. 이날 행사 수익금은 모두 티비티 구조견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폴카독베이커리는 ‘제1회 티비티 바자회’에 약 1천만 원 상당의 간식을 기부했다. 제품 기부는 물론 원활한 행사 진행을 위해 당일 현장을 지원하며 구조견들을 위한 비용 마련에 힘썼다.

우리와㈜ 관계자는 “브랜드 탄생의 배경인 구조견 펄이 사랑받았던 것처럼 티비티 레스큐의 구조견들도 사랑받는 삶을 살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바자회에 참여하게 됐다”며 “뜻깊은 자리에 동참할 수 있어 감사하며, 앞으로도 브랜드 철학을 잊지 않고 유기견들을 위해 선행을 실천하는 폴카독베이커리가 되겠다”고 전했다.

폴카독베이커리를 국내에 수입, 유통하는 우리와㈜는 폴카독베이커리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몸이 아픈 유기견을 위해 기부하고 있다. 또한 우리와㈜는 설립 이후 정기적인 유기동물 보호소 지원 활동을 비롯해 작은 보호소 돕기 프로젝트를 시작한 사단법인 ‘팅커벨 프로젝트’, 길고양이 보호단체인 사단법인 ‘나비야 사랑해’, ‘국경없는 수의사회의 보호소 동물 중성화 수술 등을 후원 중이다. 지난해부터는 ‘ANF 무해크루 캠페인’을 통한 다양한 기부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