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아스달 연대기’, 첫 대규모 업데이트…무법 세력 등장

35

[아이뉴스24 정진성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 김병규)은 MMORPG ‘아스달 연대기: 세 개의 세력(이하 아스달 연대기)’의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무법 세력’이 추가됐다고 22일 밝혔다.

넷마블은 ‘아스달 연대기: 세 개의 세력’의 첫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사진=넷마블]

지난 20일 ‘아스달 연대기’에서는 선거를 통해 아스달과 아고의 총세력장을 선정했으며, 이에 따라 ‘무법 세력’이 등장했다. 무법 세력은 아스달과 아고에 속하지 않고, 용병으로 활동하는 집단으로, 세력 이전으로만 가입할 수 있다. 무법 세력을 이끄는 무법왕은 투표로 결정되는 두 세력과 달리, 세력 점수 순위로 선정된다.

무법 세력은 주간 단위로 아고,아스달 중 한 세력을 선택해 용병 연맹으로 활동할 수 있고, 세력 선택 없이 중립으로도 플레이가 가능하다. 다만, 약세 세력의 용병으로 활동하면 버프가 제공되며, 특정 세력의 지원이 시작되면, 지원 세력의 효과를 적용받으며 다른 세력의 용병 임무를 수행할 수 없다.

이번 업데이트로 넷마블은 캐릭터 성장 콘텐츠 ‘축복의 석판’도 오픈했다. 시간 던전 ‘미하제 협곡’에서 ‘축복의 석판’을 획득, 슬롯에 채워가며 석판을 완성하면 캐릭터의 능력치가 올라간다. 또한, 같은 연맹원끼리 함께 몬스터를 잡는 연맹 던전, 주간 단위로 입장할 수 있는 시간 던전 ‘미하제 협곡’ 등이 추가됐다.

넷마블은 첫 번째 대규모 업데이트를 기념해 3일 동안 게임에 접속하면 ‘희귀정령 소환권’을 증정하는 출석 이벤트를 비롯해 연마석, 은화 주머니 등을 획득할 수 있는 ‘무타의 두 번째 추가 트레이닝’ 등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