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FIU 자금세탁방지 제도이행평가 ‘우수’

79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대표 이재원)이 금융정보분석원(FIU)의 2023년 상반기 자금세탁방지(AML) 제도이행평가에서 평가 그룹 내 최고 점수를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평가에서 빗썸은 △AML 내부통제 체계 개선 △전담인력 규모 확대 △임직원 대상 교육 강화 △의심거래보고(STR)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빗썸은 앞으로도 AML 내부통제를 강화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개선 조치 등을 이행하고 임직원의 AML 이해도 향상, AML 전문자격증 취득을 지원할 계획이다.

내년에는 차세대 AML 시스템을 도입한다. 빗썸의 차세대 AML 시스템은 머신러닝 기법 적용으로 고객의 거래패턴을 습득해, 진화하는 자금세탁행위에 더욱 정교하고 즉각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했다.

빗썸 관계자는 “내년 도입되는 차세대 AML 시스템을 통해 국내외 AML 관련 법령을 철저하게 준수하고 자금세탁과 테러자금조달 위험을 효과적으로 예방하고 점검할 수 있는 고도화된 AML 내부통제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