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 속 주인공 되어볼까’ 왕실로 재탄생한 파리 디즈니랜드 호텔

464

코로나19로 인해 문을 닫았던 파리 디즈니랜드 호텔이 재개장했다. 여행 전문 매체 트래블 앤 레저(Travel and Leisure) 등 외신은 파리 디즈니랜드 호텔이 리뉴얼을 마치고 지난달 25일 다시 문을 열었다고 보도했다. 


파리 디즈니랜드 호텔 / 사진=월트 디즈니 트레블 컴퍼니 공식 홈페이지

파리 디즈니랜드 호텔은 ‘동화 속 왕실’을 콘셉트로 한 새로운 호텔 내부를 선보였다. 호텔 로비에 들어서면 여러 디즈니 캐릭터들이 인사하며 호텔 이용객들을 반긴다. 로비 한쪽에는 디즈니 공주들이 다양한 연극 공연을 선보이는 무대도 마련되어 있다.

호텔은 몰입감을 더 높이기 위해 로비 중앙에 ‘잠자는 숲속의 미녀’ 애니메이션에서 등장한 크리스탈 샹들리에를 설치했다. 또한 고급스러운 가구들로 마치 왕실에 들어온 것 같은 분위기를 조성했다.


파리 디즈니랜드 호텔 로비 / 사진=월트 디즈니 컴퍼니 공식 홈페이지

로비 이외에도 호텔은 겨울왕국, 백설공주, 신데렐라 등 다양한 디즈니 애니메이션을 콘셉트로 모든 객실을 디자인했다. 호텔 투숙객들은 애니메이션 속 등장하는 주인공의 침실을 그대로 재현한 방에서 특별한 하룻밤을 보낼 수 있다.


파리 디즈니랜드 호텔 객실 / 사진=월트 디즈니 컴퍼니 공식 홈페이지

파리 디즈니랜드 호텔은 어린이 투숙객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도 마련했다. 어린이들은 호텔 내부 마법 도서관에서 드레스와 턱시도를 입고 직접 공주나 왕자로 변신해 볼 수 있다. 변신을 위해 필요한 의상, 메이크업 도구, 액세서리 등의 준비물은 모두 호텔이 제공한다.


어린이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습 / 사진=월트 디즈니 컴퍼니 공식 홈페이지

파리 디즈니랜드 사장 나타샤 라팔스키(Natacha Rafalski)는 “디즈니 왕실을 콘셉트로 하는 독특한 5성급 호텔을 공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리뉴얼을 마치고 재개장한 만큼 유럽 관광산업의 선두 주자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글=정세윤 여행+ 기자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