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서 눈 깜빡 안 하는 여자, 자세히 보니 신종 변태였습니다” (+소름)

617

일본 출몰 신종 변태
전신 타이즈 여장 남자
“성욕을 채우기 위해”

출처 : X

일본 신종 여장 남자의 모습이 공개되며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소름 끼치는 일본 신종 변태’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퍼지고 있다.

해당 게시물의 출처 일본인 A 씨는 지난 10일 X(옛 트위터)에 “전신 타이즈에 얼굴을 그려? 진짜 공포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A 씨가 공개한 영상 속에는 지하철에 앉아 있는 여성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해당 여성은 베이지색의 모자와 재킷, 치마를 입고 같은 계열 색상의 체크무늬 머플러를 두르고 있었다.

긴 머리에 안경 쓴 여성은 평범해 보였지만, A 씨는 “너무 무섭다. 전혀 눈을 깜빡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사진을 자세히 보니 해당 여성의 얼굴은 살색 무늬 타이즈에 얼굴을 그린 모습이었다.

출처 : TikTok / X

해당 여성을 본 사람은 A 씨뿐만이 아니었다.

일본 현지 누리꾼들은 “이 사람 여자로 변장하고 화장실에 들어오는 남자다”, “신주쿠 여자 화장실에서 만난 적이 있다. 정말 무서웠다”, “하라주쿠에서 봤는데 공포였다” 등 목격담을 전했다.

지난해에도 일본인 B 씨가 X를 통해 “최근 전신 타이즈를 입은 사람이 이케부쿠로에 출몰하고 있다”는 글을 올린 바 있다.

B 씨는 “여자 화장실에 있다가 화장실에 들어온 여자에게 같이 사진을 찍자고 하는데 타이즈를 입은 사람은 여자가 아니라 남자다”라고 주의를 당부했다.

그러면서 “2년 전에도 저랬다. 성욕을 채우기 위해 이런 짓을 했다고 인정하고 안 한다고 했는데 계속 저러고 있다. 찾으면 신고하라”고 강조했다.

+1
0
+1
0
+1
0
+1
0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