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월군, 농촌유학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167
영월군이 2월 19일 학교와 지역이 동반 성장하는 영월형 농촌유학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사진영월군
영월군이 2월 19일 학교와 지역이 동반 성장하는 영월형 농촌유학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사진=영월군]

영월군은 19일 학교와 지역이 동반 성장하는 영월형 농촌유학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급격한 학령인구 감소로 인한 폐교 위기에서 작은학교 살리기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2020년 전국 최초 영월군 작은학교 희망만들기 사업을 추진했으며, 현재 학부모 포함 123명 인구가 유입되는 성과를 거두었고, 올해 5개교로 확대하여 본격 운영 준비 중이다.
 
이번 보고회는 △민관학 협업체계 구축 및 행재정 운영지원 △주거공간 확보 △정착 지원 등 영월군만의 차별화된 경쟁력 우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효율적인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기존 이원화된 농촌유학추진협의체를 총괄 협의체로 일원화하고 읍면별 추진협의체를 구성하여 신속하고 효율적인 대응체계를 구축한다.
 
또한 지역활력타운 등 공모사업과 연계하여 신규 주거시설 건립과 관내 활용 가능한 빈집 및 농촌체험마을 개보수 등을 통해 학부모와 학생들의 주거공간을 확보할 예정이다.
 
지역아동센터 등을 활용한 방과후 돌봄체계 전면구축, 문화도시 등 다양한 문화인프라 활용 체험서비스 제공, 농촌유학생 학부모 맞춤형 일자리 제공을 통해 지역정착 계기를 부여하며,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는다.
 
영월군 관계자는 “민관학 협력체계 구축, 양적 발전 및 질적 성장, 정착형 장기유학으로의 확장 등 교육적 목표와 지역적 측면의 균형을 이룬 영월형 농촌유학 모델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