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우 먹은 티모시 샬라메, 펭수→유재석까지? 5년 만에 내한 ‘특급 홍보'[ST이슈]

171
웡카 듄:파트2 티모시 샬라메 / 사진=영화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웡카’ ‘듄: 파트2’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5년 만에 한국을 찾았다. 첫 일정으로 한우집을 찾았고, EBS 마스코트 펭수와 방송인 유재석과의 만남도 예고됐다. 영화 흥행 몰이에 박차를 가할지 주목된다.

티모시 샬라메는 1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듄: 파트2’ 드니 빌뇌브 감독, 배우 젠데이아, 오스틴 버틀러, 스텔란 스카스가드와 함께 오는 21일 진행되는 내한 기자회견을 함께할 예정이다.

티모시 샬라메의 한국 방문은 지난 2019년 부산국제영화제 참석 이후 5년 만이다. 오랜만에 내한인만큼 입국날부터 몰려든 팬들의 사인, 사진 요청을 흔쾌히 응하며 환대에 보답했다. 홍보 일정도 눈길을 끈다.

우선 펭수와의 만남이다. EBS 인기 캐릭터이자 배우 톰 크루즈와도 만났던 펭수다. ‘듄: 파트2’ 배급사에 따르면 티모시 샬라메와 영화 관련 콘텐츠를 찍을 것으로 보인다. 유튜브 채널 ‘자이언트 펭TV’ 제작진 역시 커뮤니티를 통해 내한 배우들과의 인터뷰를 예고한 상태다.

유재석, 조세호와의 만남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두 사람이 진행을 맡고 있는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더 블럭’은 국내 다수 톱스타들이 출연해 연기 인생사를 공개하고 있다. 할리우드 배우로서는 이례적인 것으로 보여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배급사 측은 “출연을 긍정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온라인에서는 티모시 샬라메가 한 한우 식당에 방문한 사진이 공유되고 있다. 사진 속엔 식당 사장과 어깨동무를 하고 있는 티모시의 모습이 담겼다. 식당 측은 “‘맛있어요’라고 말씀해 주시는 순간 굉장히 영광이었다”고 후기를 남기기도 했다.

듄:파트2 티모시 샬라메 / 사진=영화 포스터

일찌감치 티모시 샬라메는 지난달 개봉한 영화 ‘웡카’로 흥행 몰이 중이다. 2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누적관객수 253만명을 돌파하며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 중이다. 올해 개봉한 영화 중 250만을 기록한 건 ‘웡카’가 첫 번째다.

‘웡카’의 열기가 식기도 전에 ‘듄’의 후속편 ‘듄: 파트2’가 오는 28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듄’은 티모시 샬라메의 대표작이다. 펜데믹 시기에도 국내 164만명 관객을 동원하며 평점 8점 이상을 기록했다. 또한 4억 달러 이상 박스오피스 수익을 거두고, 골든 글로브와 아카데미 시상식 등 영화제에 노미네이트된 바 있다.

국내 팬들에게도 친숙한 그다. 지난 2016년 개봉돼 1034만명 관객을 동원한 ‘인터스텔라’로 일찌감치 국내 포털사이트 프로필 은색 트로피(조연)를 받은 티모시 샬라메. 그가 ‘웡카’ ‘듄: 파트2’로 2연속 흥행을 성공할지 주목된다.

한편, ‘듄: 파트2’는 자신의 능력을 깨닫고 각성한 폴(티모시 샬라메)이 복수를 위한 여정에서 전사의 운명을 찾아 나가는 액션 블록버스터다. 오는 28일 개봉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