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으로 빵지순례 가야 하는 이유 ‘2024 베리베리 빵빵데이’

68
출처 : 천안시

충남 천안시에서 ‘2024 베리베리 빵빵데이’ 행사가 열린다. 행사는 오는 27∼28일 천안시청과 시내 곳곳의 동네빵집에서 진행된다.

천안시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참여 동네빵집 68곳에서 지역 농산물로 만든 빵을 선보인다. 예약을 통해 모객이 완료된 방지순례단 방문과 베이킹 체험 등도 함께 진행된다.

참여 동네빵집에서는 행사 기간 지역 농산물로 만든 빵을 10% 할인 판매하며, 천안 딸기우유와 흥타령 쌀을 증정품으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빵빵데이의 대표 프로그램인 빵지순례단은 규모가 대폭 확대되어 관내 150팀, 관외 150팀 등 총 300팀 1,000여 명으로 운영된다. 지난해 200팀 600여 명을 모집해 운영했으나, 시민들의 빵지순례단 모집 규모 확대 요구에 따라 지난 3월 모집 결과 1500여 팀에 4,500여 명이 신청하며 베리베리 빵빵데이에 대한 관심과 호응을 이끌었다.

이번 빵지순례단은 천안의 우수한 빵을 알리고 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해 참여 동네빵집 2개소와 전통시장·책방 중 1개소를 방문한 후 누리소통망(SNS)에 인증사진과 후기를 올리는 임무를 수행한다. 순례단의 누리소통망(SNS) 후기를 통해 천안의 숨은 빵 맛집과 관광자원, 문화공간의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호두과자 굽기 및 천안 프렌즈 쿠키 꾸미기 체험행사는 사전 모집된 190팀 700여 명을 대상으로 27일 시청 로비에서 진행된다.

특히, 이번 행사는 제과업계와 지역농가, 기업, 대학 등 더욱 다양한 지역 자원을 연계하여 지역과 연대하는 ‘빵의 도시 천안’다운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참여 제과점은 천안 딸기, 밀 등 지역농산물을 활용해 빵을 만들고, 지역 향토기업인 남양유업 천안공장에서는 천안 낙농가 원유와 친환경 딸기로 만든 증정용 ‘빵빵데이 딸기우유’를 특별 생산해 공급한다.

백석문화대학교는 자체 예산을 투입해 천안 빵지순례 지도 제작, 천안 프렌즈 쿠키 체험 행사를 지원하며, 신세계푸드 천안공장에서도 소외계층과 빵빵데이 행사를 함께하고자 빵 2만 5,000개를 아동·장애인시설 등에 기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빵지순례 출정식에서 빵의 도시 천안 브랜딩 사업에 기여한 유공 제과인에게 표창패를 수여할 예정이다. 유공자는 △뚜쥬루 과자점 최종석 상무 △지씨브레드 지동열 대표 △학화 호두과자 조경찬 대표 △모두가 반한 호두파이 김용하 대표 △카페 다빈제과 이주형 대표 등 총 5명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