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상주의 예술가의 영감이 된 파리·노르망디 핫스폿

51


1874415, 젊은 예술가들이 파리에 모여 전시회를 열었다. 실내에서 그린 사실적 표현이 대세였던 기존 스타일에서 벗어나 자연의 빛과 색을 반영한 풍경화들을 전시했다. 당시 비평가 루이 르로이는 이 새로운 방식을 비판하며 인상주의라 칭했고, 이날이 본격적인 인상주의 시대가 열린 날로 전해진다.


이후 몇 차례 전시를 통해 폴 세잔, 클로드 모네, 피에르 오귀스트 르누아르 등 기라성 같은 예술가들로부터 차츰 야외에서 그림을 그리는 유행이 시작했다. 이렇듯 프랑스에서 탄생한 인상주의는 예술계에 강한 영향을 미쳤고, 그들의 작품은 프랑스 각지를 관광 명소로 바꿔놓았다.


인상주의 탄생 150주년을 맞아 올해 프랑스 전역에서 다양한 이벤트가 열린다. 특히 파리 오르세 미술관에서는 인상주의 특별전을 준비했으며 노르망디 전역에서는 150여개의 이벤트를 포함한 인상파 축제가 열린다.


이를 기념해 파리 지역 관광청과 파리 여행업 관계자들이 한국을 방문했다. 잉그리드 아쉬키앙 파리 지역 관광청 레저 비즈니스 여행 부문 매니저는 파리에는 세계서 가장 많은 인상주의 컬렉션을 보유한 미술관들이 즐비하다특히 오르세 미술관에서 열리는 인상주의 특별전과 몰입형 가상 체험을 통해 당시 예술가들의 영감이 된 파리 속으로 떠나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프랑스 관광청은 최근 출간한 럭셔리 매거진을 통해 인상주의 탄생 150주년을 맞아 떠나기 좋은 프랑스 예술 여행법을 소개했다. 그중 파리 일드프랑스와 노르망디 지역에서 적용하기 좋은 인상주의 여행 팁 5가지를 살펴보자.

1

예술가의 근거지로 떠나기


인상주의 예술가들은 파리와 노르망디 지역을 탐험하며 영감을 자극하는 풍경을 찾아다녔다. 1850년대 후반부터 예술가들이 모여든 바르비종, 르아브르, 옹플뢰르 주변과 우아즈 강 유역은 인상주의 예술가들의 근거지가 됐다. 에트르타에서 디에프에 이르는 노르망디 전역과 센강 곳곳에서도 인상주의 예술가들의 흔적을 발견할 수 있다.

2

인상파 컬렉션 관람하기


파리 주요 박물관에서는 인상주의 걸작을 상시 전시한다. 오르세 미술관은 세계최초의 신상주의 컬렉션을 소장하고 있으며, 오랑주리 미술관은 모네의 수련을 쇼케이스로 선보인다. 마르모탕 모네 미술관 역시 모네와 모리조의 작품을 감상하기 좋다. 노르망디 지역에서는 흔히 뮤마(MuMa)’라고 불리는 르아브르의 앙드레 말로 현대미술관과 루앙의 보자르 미술관에서 많은 인상주의 컬렉션을 만날 수 있다.

3

예술가의 집 방문하기


바르비종의 밀레 박물관에서 노르망디 북동부 출신인 장 프랑수아 밀레의 삶을 살펴보자. 그의 옛 저택인 이곳에는 만종’, ‘이삭 줍는 여인들등 명작을 그린 스튜디오가 보존돼 있다. 예르의 메종 카유보트는 귀스타브 카유보트가 20여년 간 살았던 곳이다. ‘목욕하는 남자’, ‘예르 강둑89점의 그림이 탄생했다. 지베르니의 모네의 집과 정원도 빼놓을 수 없다. 1883년부터 모네가 세상을 떠난 1926년까지 살았던 집에서 수련과 일본 다리의 실제 모습을 볼 수 있다. 오베르쉬르우아즈의 라부 여관에는 빈센트 반 고흐가 발견을 보낸 다락방이 자리한다.

4

아웃도어 체험하기


인상주의 작품 속 야외 현장에서 아웃도어를 즐겨보는 것도 좋다. 지베르니에서 자전거를 타고 고풍스러운 마을 곳곳을 누비거나, 에트르타 부근 알바트르 해안 절벽 꼭대기에서 바다를 응시하며 스케치를 해봐도 좋다. 옹플뢰르의 페름 생 시메옹 호텔에서는 야외 그림 수업을 진행하고 파리 근교 샤투와 부기발 사이를 2시간 오가는 조디악 보트 투어도 있다. 파리 남쪽 모레쉬르루앙에서 400여 점의 작품을 남긴 시슬리의 정수를 담은 풍경을 감상하며 카누를 타는 것도 가능하다.

5

예술적 미식 경험하기


예술가들이 사랑한 수많은 레스토랑들에서 맛있는 여행을 떠나보자. 몽마르트르의 라 본 프랑케트는 모네, 시슬리, 고흐 등 유명 인사가 거쳐간 곳으로, 유쾌한 분위기 속 전통 요리를 즐길 수 있다. 옹플뢰르의 여러 예술가가 머물던 사과나무가 우거진 농가 숙소 페름 생 시메옹은 노르망디 농산물을 활용한 요리를 선보이는 호텔 레스토랑으로 변모했다. 오베르쉬르우아즈의 라부 여관은 와인 랙, 오크 테이블, 빈티지 바가 19세기 후반의 프랑스 카페 분위기를 자아낸다.




강예신 여행+ 기자
사진= Unsplash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