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3가 맛집] 줄서서 먹는 종로3가 맛집 ‘달랭이’ 낙곱새, 아보카도 육회

4406

줄서서 먹는 종로3가 맛집 ‘달랭이’
낙곱새, 아보카도 육회

지난 월요일에 아꽁이랑 데이트 나갔다가

종로3가 맛집에 방문했는데요.

여기는 평일 저녁이었는데도

웨이팅을 해야할 정도로 손님이 많더라고요.

그만큼 맛도 좋고

술 한잔하기 제격인 분위기라

여러분께도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저희가 방문했던 곳은 달랭이 라는 곳이었어요.

서칭해서 찾아간 곳이에요.

그렇게 핫한 종로3가 맛집이라고 해서

리뷰 평점도 좋더라고요.

역시 저녁때 딱 도착해서 그런지

사람도 바글바글했어요.

외관은 대표 메뉴들의 사진이 입간판으로 세워져 있었고

무슨 행사장처럼 꾸며져 있었답니다.

달랭이

주소: 서울 종로구 돈화문로11나길 16 1층

전화: 0507-1400-3379

운영시간: 11:30-22:00


원테이블들이 간격 좋게 배치되어 있었어요.

진짜 손님들로 꽉 차있었답니다.

좀 시끄러워서 대화하기 버거운 것 빼고는

술 한잔하기에도 분위기가 좋았어요.


메뉴판~

낙곱새 2인(15,900*2)과 아보카도 육회(29,000원)

이렇게 주문하고 마지막에

볶음밥(3,000원) 추가했어요.


푸짐한 낙곱새와 반찬은

연두부, 깍두기 두 가지였어요.


곱창과 낙지, 새우,

그리고 갖가지 채소들까지

푸짐하게 올라가 있었어요.


그대로 불 붙여 끓이면

이렇게 국물이 생깁니다.

당면은 따로 추가하지 않았는데

기본으로 넣어주셨어요.


낙지 2마리 정도 들어가 있었는데

생각보다 사이즈가 컸어요.


보글보글~

끓기 시작하고 5분 정도 지났을때쯤?

바로 먹었던 것 같아요.


정말 진한 국물이 밥도 밥이지만

소주 땡기게 하는 맛이랍니다.


종로3가 맛집 낙지와 곱창은

엄청나게 쫄깃쫄깃하고

잡내, 비린내 전혀 나지 않아요.


탱글탱글 식감이 좋았던 새우~


사실 종로3가 맛집은

낙곱새 전문점이지만

제가 찾아올 때 가장 기대했던 건

바로 아보카도 육회였어요.


비주얼이 장난 없죠?


무너뜨려서 싹싹 비벼 먹었어요.


근데 아래 들어가 있는 게 아보카도 맞나요?

사장님이 외국인 분이라 여쭤보지 못했지만

확실히 아보카도는 아니었어요.

색깔에 속았는데 맛은 배나 메론 느낌이에요.

배에 가깝습니다.

맛은 아주 좋아요.

근데 아보카도는 아니었어요ㅋㅋ


K-후식은 볶음밥인거 아시죠?

직원분께서 볶는 스킬을 시전하시고~

아래 들러붙을 수 있게 납작하게 펼쳐주시고 가셨어요.


날치알 톡톡 터지는 볶음밥 맛까지 완벽합니다.

앞으로 종로 쪽에 데이트를 가게 되면

달랭이는 종종 들를 것 같아요.

종로3가 맛집으로 강력 추천합니다~!

+1
0
+1
0
+1
0
+1
1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