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홍콩 여행객 주목’…침사추이서 세계적인 자전거 대회 열린다

203

내달 22일 홍콩서 대규모 자전거 대회 ‘사이클로톤’ 개막…도심과 해안도로 이색 질주
홍콩 “사이클로톤과 마라톤 등 국제적인 스포츠 행사 개최하며 도시 위상 높일 것”

홍콩 사이클로톤 대회 / 사진=홍콩 관광청
홍콩 사이클로톤 대회 / 사진=홍콩 관광청

오는 10월 22일 글로벌 자전거 행사 ‘사이클로톤’ 대회가 홍콩에서 열린다.
 
홍콩 사이클로톤은 수천 명의 선수가 도심을 자전거로 질주하는 대규모 자전거 대회다. 이번 대회에는 프로 선수·동호인·일반인 등 약 5000명이 참가한다. 해당 행사는 홍콩관광청이 주최하며 아시아 최대 부동산 개발업체 선훙카이(新鴻基)가 후원해 관심을 모았다.
 
이번 대회는 홍콩 침사추이 일대에서 진행하며 다양한 연령대와 수준의 참가자를 위한 맞춤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개인 참가자들이 선호하는 30㎞와 50㎞ 코스를 비롯해 가족 단위로 참여할 수 있는 ‘패밀리 펀 라이드’ 주행 코스 등이 있다.
 
이번 대회에서 프로 선수들은 ‘국제사이클연맹 1.1 등급 경주’에 참여한다. 국제사이클연맹 1.1등급 경주는 5년 만에 개최하는 세계적인 경기로 하루 안에 끝나는 국제 경기 중 등급이 가장 높다.

홍콩 사이클로톤 대회 / 사진=홍콩 관광청
홍콩 사이클로톤 대회 / 사진=홍콩 관광청

이번 경주에는 10여 개의 국제사이클연맹(UCI) 월드 투어 팀과 호주와 이탈리아 프로 콘티넨탈 팀 등 100명의 프로 선수들이 출전한다. 이번 사이클로톤 대회에 참석하면 현장에서 프로 선수들의 질주를 관람할 수 있다.
 
홍콩관광청 관계자는 “홍콩의 겨울은 평균 15~20도로 우리나라의 가을과 비슷해 하이킹이나 트레킹과 같은 야외 활동에 제격인 날씨다”며 “올 하반기 홍콩에서는 사이클로톤과 더불어 마라톤, 해안 지역에서 즐기는 사이클링, 수상 스포츠, 암벽 등반 등 스릴 넘치는 야외활동을 즐길 수 있으니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에서는 여행사 케이벨로와 투어바이크가 관련 상품을 판매 중이다. 홍콩 사이클로톤에 관련한 세부 내용은 홍콩관광청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김혜성 여행+ 기자

 

+1
0
+1
0
+1
0
+1
0
+1
0